실시간 뉴스



SK텔링크, 소형 선박용 위성통신 서비스 출시


아시아 최초 45cm 초소형 위성 안테나 활용…25kg 경량 선박 하중 최소화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SK텔링크(대표 하성호)는 아시아 최초로 45cm 초소형 위성 안테나를 활용한 위성통신 서비스(VSAT)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45cm 초소형 위성 안테나 이미지. [사진=SK텔링크]
45cm 초소형 위성 안테나 이미지. [사진=SK텔링크]

초소형 VSAT 서비스는 소형 선박에 최적화된 해상용 위성통신서비스다. 45cm 크기의 안테나를 활용해 최대 하향 6Mbps, 상향 2Mbps의 고대역폭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선박에서 메신저, 인터넷전화 등으로 가족·지인과 안부를 주고 받거나 유튜브, 넷플릭스 등 동영상 서비스를 끊김없이 시청할 수 있다.

SK텔링크에 따르면 기존 위성 안테나는 반사판 지름이 100cm, 무게가 110kg에 달했다. 선박에 설치 시 크레인으로 들어올려 옮겨야 했던 것이다. 선상 공간도 넓게 차지해 소형 선박들은 위성 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려웠다고 사 측은 설명했다.

SK텔링크는 고객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위성 안테나 전문기업 인텔리안테크, 글로벌 위성사업자 인텔샛과 협력해 아시아 최초로 45cm 초소형 위성 안테나를 활용한 새로운 위성통신 서비스를 출시했다.

인텔리안테크 V45C 안테나는 45cm, 25kg의 경량 시스템으로 사람이 직접 옮길 수 있고 공간도 적게 차지한다. 무게가 가벼워 설치 후에도 안정적으로 선박의 무게 중심을 유지할 수 있다. 근해어선은 물론, 낚시선, 레저선박 등 모든 소형 선박에 최적화된 위성통신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이신용 SK텔링크 위성사업담당은 "육상 이동통신망 커버리지를 벗어난 사각지대에 놓인 소형 선박들도 안정적으로 위성통신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초소형 VSAT 서비스를 출시하게 됐다"며 "국내는 물론 아시아에서 새로운 위성 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SK텔링크, 소형 선박용 위성통신 서비스 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