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크래프톤, 패스트트랙아시아 지분 취득


220억원 규모 투자 단행…성장동력 확보 차원

  [사진=크래프톤]
[사진=크래프톤]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이 스타트업 지주회사 패스트트랙아시아(대표 박지웅)에 투자를 단행했다고 8일 밝혔다.

패스트트랙아시아는 지난 6월 2일 약 22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마무리했다. 크래프톤은 이번 유상증자에 약 220억원을 투자하고, 20만5천주의 신주를 추가 취득했다.

크래프톤은 "10년 이상 유수의 스타트업을 창업하며 도전을 이어온 패스트트랙아시아의 이력을 높게 평가해 이번 투자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투자를 계기로 젊은이들의 스타트업 창업과 이들의 글로벌 시장 도전을 중장기적으로 지원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하겠다는 계획이다.

크래프톤은 중장기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투자 영역의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다. 핵심 사업 영역인 게임 개발 역량 강화를 위한 개발사 인수에 더해 2023년부터는 외부 개발사 지분 투자를 통한 세컨드 파티 퍼블리싱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

인도와 중동 등 신규 시장 투자에도 적극 나서고 있으며, 게임 개발 이외 분야 투자 강화를 위해 신규 투자 대상을 물색 중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크래프톤은 상장 이후 다수의 국내외 회사에 투자해 중장기 성장 기틀을 만드는 데 주력했다"며 "크래프톤의 이번 패스트트랙아시아 투자가 스타트업 시장 투자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예진 기자(true.ar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크래프톤, 패스트트랙아시아 지분 취득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