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크래프톤, '디펜스 더비' 얼리액세스 테스트 기록 공개


올 3분기 글로벌 출시 목표로 개발 담금질

  [사진=크래프톤]
[사진=크래프톤]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의 독립 스튜디오 라이징윙스가 실시간 전략 디펜스 모바일 게임 '디펜스 더비'의 얼리 액세스 테스트 기록을 31일 공개했다.

이번 테스트는 지난 4월 27일부터 5월 11일까지 한국·태국·대만·인도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수호자의 길', '수호자 레벨', '더비 난투 – 미러전' 등 지난 글로벌 사전 테스트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시스템과 모드를 제공하고, 전반적인 콘텐츠와 편의성을 개선했다.

약 2주간 진행된 얼리 액세스 테스트에는 1만9천600명의 이용자가 참여했다. 총 플레이 시간은 8만1천500시간으로 지난해 글로벌 사전 테스트 대비 3배 가까이 증가했다. 핵심 플레이 모드인 '더비 모드(PvP)' 플레이 횟수도 늘어났다. 테스트 기간 더비 모드 플레이 횟수는 약 38.1만 회, 인당 평균 더비 모드 플레이 횟수는 21회를 기록했다.

얼리 액세스 테스트에 참여한 이용자들은 설문조사를 통해 게임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게임 만족도 평점은 5점 만점에 4.6점을 기록했으며 가장 선호하는 콘텐츠는 '캐릭터 수집 및 성장'이 선택됐고, '더비 모드', 'PvE 콘텐츠', '수호자의 길' 등이 뒤를 이었다. 이 외 재미 요소로 상대의 수를 읽으며 과감하게 승부하는 '스카우팅 시스템'이 꼽혔다.

디펜스 더비는 올 3분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박예진 기자(true.ar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크래프톤, '디펜스 더비' 얼리액세스 테스트 기록 공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뉴스톡톡 인기 댓글을 확인해보세요.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