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ICTF 2023]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 "AI 시대에 직업은 '일' 중심으로 해체"


24일 ICTF 2023서 '챗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 강연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 수십 년, 수십 년이 일어나는 몇 주...지금이 그때"
"산업혁명 조립라인에서 인간이 기계와 일했듯 AI시대엔 인간과 AI비서가 연결"

[아이뉴스24 박소희 기자] "현재의 초거대 AI 기술을 두고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 수십 년이 있고, 수십 년이 일어나는 몇 주가 있다(There are decades where nothing happens, and weeks where decades happen)'는 말을 한다. 짧은 시간 안에 많은 변화가 있을 수 있다는 이야기인데 지금이 바로 그때가 아닌가 싶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는 24일 오후 2시 서울시 중구 페럼타워에서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 세상'을 주제로 열린 '2023 아이뉴스24 ICT 포럼(ICTF 2023)'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그는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의 강연에서 "어떤 직업이든 AI를 활용할 시대다. 새로운 AI와 AI 툴(tool)을 사용하며 같이 미래를 만들어야 할 때"라며 AI의 혁신적인 변혁을 예고했다.

초거대 AI가 바꿔놓을 우리 생활과 미래 전망을 짚어보는 '아이뉴스24 ICT포럼(ICTF) 2023'이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세상'을 주제로 24일 오후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렸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가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초거대 AI가 바꿔놓을 우리 생활과 미래 전망을 짚어보는 '아이뉴스24 ICT포럼(ICTF) 2023'이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세상'을 주제로 24일 오후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렸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가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미래 직업은 '과업(Task)' 중심으로 해체…AI 통한 업무 자동화 기대"

류로빈 대표는 "AI 엔터프라이즈와 관련해 아직까지 사람들의 두려움이 있는 것 같다"면서 "미래에는 직업이 '과업' 중심으로 해체될 것"이라고 운을 뗐다. 그는 "어떤 역할이 AI 활용에 있어 효과적이고 자동화가 가능할지 중요하다"면서 "어떤 과업들이 중심이 될지 전략을 짜는 것이 기업 컨설팅 측면에서 중요해졌다"고 말했다.

이어 "산업혁명에서 '조립 라인(assembly line)'을 만들어 사람과 기계가 같이 만드는 방식이 된 것이 핵심이듯 현재도 이런 방식으로 인간과 AI가 협업하고 있다"고 언급한 그는 "현 시점에선 어떤 것이 조립 라인이 될 것인지가 중요한데 챗GPT를 활용한 AI 비서 등이 그런 역할을 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가설들을 가지고 있다"고 답했다.

AI가 사람의 일자리를 빼앗는 게 아니라 사람의 일을 도와주는 형태가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그는 "직업이 없어지는 것이 아니라 일이 자동화되면서 효율적 업무 방식으로 이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GPT 프롬프트 활용성 문제…"기업 DB 활용방안으로 '벡터DB' 떠올라"

류 대표는 기업 입장에서 챗GPT를 활용하기 어려운 이유로 ▲조정성(Steerability)에 따른 답변 보장 문제 ▲기존 초거대 AI가 공용 데이터(Public Data)로만 학습된 점 ▲품질관리(QC) 및 보안 이슈 ▲급변하는 기술 환경 등 4가지를 들었다.

초거대 AI가 바꿔놓을 우리 생활과 미래 전망을 짚어보는 '아이뉴스24 ICT포럼(ICTF) 2023'이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세상'을 주제로 24일 오후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렸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가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초거대 AI가 바꿔놓을 우리 생활과 미래 전망을 짚어보는 '아이뉴스24 ICT포럼(ICTF) 2023'이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세상'을 주제로 24일 오후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렸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가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조정성 문제에 대해 류 대표는 "GPT의 중점은 '프롬프트 엔지니어링(즉시 대응형 설계)'"이라며 "GPT 모델에 지시사항을 준 후 이 구조를 얼마나 잘 따라잡는 지에 따라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챗GPT가 공용 데이터로만 학습돼 회사 데이터를 활용할 수 없는 문제에 대해서는 '벡터DB' 활용을 해결책으로 제시했다. 류 대표는 "'벡터 DB'는 일반적인 DB(데이터베이스)보다 자연어를 더 입력할 수 있고, 오디오·영상·문자 등을 모두 벡터로 바꿔 보여준다"면서 "벡터는 언어를 숫자로 변환해 보여주는 것으로, LLM(대규모 언어모델)에 장기 기억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로 벡터DB가 떠오르게 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급변하는 기술에 장기적 대응 난제…AI 활용한 새 직업은 긍정 효과

품질관리(QC) 및 보안 이슈에 대해서는 "QC는 원하는 것들이 맞게 설계됐는지에 대한 확인"이라면서 ▲'휴먼 인 더 루프(Human in the roop)' QC ▲'에드버서리얼 모델(Adversarial model)' QC 두 가지 방식을 들었다.

류 대표는 "위험(리스크)에 대한 확신이 90% 수준이라면 계속해서 AI를 통해 시스템을 돌리고, 확신 스코어가 70%나 80% 미만 등이라면 사람에게 넘기는 방식"이라면서 "AI QC 매니저 등의 새로운 직업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다.

초거대 AI가 바꿔놓을 우리 생활과 미래 전망을 짚어보는 '아이뉴스24 ICT포럼(ICTF) 2023'이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세상'을 주제로 24일 오후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렸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가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초거대 AI가 바꿔놓을 우리 생활과 미래 전망을 짚어보는 '아이뉴스24 ICT포럼(ICTF) 2023'이 '초거대 AI 시대: 챗GPT와 미래세상'을 주제로 24일 오후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렸다.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가 '챗 GPT를 이용한 B2B 서비스'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후자는 아직 연구 단계"라며 "예시로 CS(고객 상담) 챗봇이 있다고 할 때 고객을 대행할 수 있는 챗봇을 따로 만들어 페르소나(인격)를 부여하고 고객상담 담당 챗봇과의 시스템을 가동해 결과를 받고, 위험 모델을 찾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급변하는 기술 환경에 대해서는 "기업 입장에서는 매우 빠르게 변화하는 기술들을 일일이 체크하고 대응하기 어려운 점이 있다"면서 "현재 GPT4가 가장 잘 나가는 오픈소스지만, 이와 상응하는 모델들이 거의 매주 나오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회사 입장에서 GPT4가 '잘 나가는' 모델이니 상품을 이를 기반으로 개발하자고 마음먹는다면 다음달 바로 다른 소스가 출시됐을 때 어려움이 있다"며 기술 변화에.대한 빠른 대응을 주문했다.

/박소희 기자(cowhe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ICTF 2023] 류로빈 아틀라스랩스 대표 "AI 시대에 직업은 '일' 중심으로 해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