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위로보틱스, 신개념 웨어러블 로봇 'WIM' 공개


[아이뉴스24 엄판도 기자] 웨어러블 로봇 개발 스타트업 ‘위로보틱스’(공동대표 김용재 한국기술교육대학교 교수, 이연백)는 신개념의 웨어러블 로봇 WIM을 지난 22일 공개했다고 밝혔다.

 웨어러블 로봇 WIM 착용 모습 [사진=위로보틱스]
웨어러블 로봇 WIM 착용 모습 [사진=위로보틱스]

위로보틱스(WIRobotics)는 삼성전자 출신의 엔지니어들이 2021년 창업한 스타트업으로, 올해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 열린 CES에서 공개한 무동력 허리보조 웨어러블 로봇 WIBS에 이어 보행보조 웨어러블 로봇 WIM을 공개했다.

웨어러블 모빌리티 WIM은 착용형 로봇의 무게와 사용성을 크게 개선하여 Last Mile Mobility 및 헬스케어 디바이스로 영역을 확장한 착용형 보행보조 장치다.

위로보틱스 김용재 공동대표는 “WIM은 착용자의 자세와 동작 정보를 수집해 근력 및 균형 정보를 분석하고, 그 데이터를 기반으로 모드를 선택하여 보행 자세, 효율성, 근력 등을 선택적으로 개선할 수 있다”며 “특히 사용자의 활동, 자세 및 근골격 데이터를 기반으로 힘을 가하거나 저항을 줌으로써 보행보조와 운동을 모두 가능하게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개인 맞춤형 AI 트레이너로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 고령 근력이 저하된 시니어의 보행보조 및 가이드, 질병으로 인해 보행재활이 필요한 환자는 물론 일반인들의 등산, 트래킹, 가벼운 조깅에서의 개인용 모빌리티로 유용하다”고 말했다.

이연백 공동대표는 “기존 착용형 로봇이 일반인들의 생활 및 작업 공간으로 들어오기 위해서는 무게, 사이즈 대응, 휴대성과 사용시간 등이 극복 과제였는데 WIM이 이를 극복한 첫 제품”이라며 “WIM은 1.4kg의 무게와 컴팩트한 크기로 휴대 가능하고 30초 내에 탈착이 가능하며, 착용상태에서 운전 등 다양한 작업뿐만 아니라 앉거나 누워 휴식을 취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에 공개한 웨어러블 모빌리티 WIM은 특수한 환경, 산업환경에서만 볼 수 있었던 웨어러블 로봇을 우리 생활속에서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사례”라며 “제품이 공식 론칭되는 2024년 1월 전까지 상품의 안전성, 사용성, 서비스에 신중과 만전을 기해 이번에 공개한 제품보다 업그레이드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엄판도 기자(pando@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위로보틱스, 신개념 웨어러블 로봇 'WIM' 공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