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정종오의 질문과답] 우주항공청 영문명 'KASA', 헷갈리네~


윤 대통령 “KASA와 NASA 통해 우주동맹 더 공고히”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질문: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5일 미국의 항공우주청(NASA)을 방문했다. 이날 윤 대통령은 ‘KASA와 NASA 사이 공동 연구개발 프로그램을 발굴해서 착수하고 협력 파트너로서 인력과 정보, 지식 교류를 활발히 할 수 있도록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여기서 언급한 KASA는 뭔지?”

답: “우리나라는 올해 연말 우주항공청을 설립하겠다고 윤석열정부는 공약했다. ‘항공우주청’이라는 용어 대신 ‘우주항공청’으로 정했다. ‘항공’보다는 ‘우주’에 더 큰 비중을 두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한다. 영문 표기에 혼란이 생겼다. KASA는 ‘Korea Aero Space Administration’의 약자라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설명했다. 직역하자면 ‘한국 항공우주청’이다.”

윤석열 대통령이 현지시간으로 지난 25일 미국 항공우주청(NASA)을 찾았다. 이 자리에서 윤 대통령은 “대한민국 우주경제를 총괄해 이끌기 위해 미국 NASA와 같은 한국우주항공청(KASA)을 지금 설립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한·미 정상 공동선언문을 보면 “The United States welcomed the ROK’s new ‘Korea Aero Space Administration’, anticipating collaborative projects”라고 쓰여 있다.

우리나라 우주정책을 이끌 ‘KASA’를 직접 언급한 것이다. 윤 대통령은 KASA의 풀 네임은 따로 말하지 않았는데 공동 선언문에 풀 네임이 적혀 있다. 과기정통부 우주항공청설립추진단 관계자는 KASA를 ‘Korea Aero Space Administration’의 약자라고 설명했다. ‘Aero Space’의 직접적 번역은 ‘항공우주’ ‘대기권과 우주 공간’으로 해석하는데 이를 달리 ‘우주항공’으로 해석해도 무난하다는 것이다.

KASA 설립을 둘러싸고 앞으로 논란이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 정부안과 대체입법안이 맞서고 있다. 고흥나로우주센터에서 지난해 6월 누리호가 발사되고 있다. [사진=정종오 기자]
KASA 설립을 둘러싸고 앞으로 논란이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 정부안과 대체입법안이 맞서고 있다. 고흥나로우주센터에서 지난해 6월 누리호가 발사되고 있다. [사진=정종오 기자]

과기정통부 한 관계자는 “직접 번역하자면 KASA는 ‘한국 항공우주청’으로 해석할 수 있는데 정부 방침에 따라 항공보다는 우주에 더 큰 비중을 둔다는 의미에서 ‘한국 우주항공청’으로 받아들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NASA는 ‘National Aeronautics and Space Administration’의 약자로 미국 항공우주청으로 명확히 해석된다. 우리나라는 ‘항공’ 대신 ‘우주’에 방점을 놓다보니 영문명에서 이 같은 불협화음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명칭의 문제를 떠나 더 큰 문제는 우주항공청 설립을 위한 특별법 마련에 있다. 현재 KASA 설립을 두고 국회에 정부입법안이 제출된 상황이다. 우주항공청이 독립적 권한을 가능한 많이 가지면서도 과기정통부 산하에 둔다는 게 골자이다.

이와 달리 우주항공 정부조직이 과기정통부 산하기관에 머물러서는 안 된다는 지적을 내놓으면서 더불어민주당은 대체입법을 제출한 바 있다. 최소한 부처급에 해당하는 조직이 필요하다는 거다. 더불어민주당은 국가우주위원회(위원장 대통령) 에 우주전략본부를 만들어야 한다는 주문을 내놓았다.

두 법안이 충돌하면서 어떤 결론이 날 지는 지켜볼 일이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아직 KASA가 확정된 영문 명칭은 아니다”라고 전제한 뒤 “입법 과정에서 적절한 명칭이 정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법안과 대체입법안 등 두 법안이 상임위에서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는 논의를 지켜봐야 한다. 윤 대통령은 이날 NASA 방문에서 “KASA 설립에도 NASA의 적극적 조언과 직접적 인력교류가 있기를 희망한다”고 거듭 역설했다.

/정종오 기자(ikokid@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정종오의 질문과답] 우주항공청 영문명 'KASA', 헷갈리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