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HD한국조선해양, 유럽 R&D 투자에 5년간 '220억원' 투자


英 에든버러 대학과 '선박용 OCCS 고도화 프로젝트' 협력

[아이뉴스24 양호연 기자] HD한국조선해양이 조선·해양 분야 미래기술 선점을 위해 유럽 현지 R&D 투자 확대에 나선다.

(왼쪽 네번째부터) 허승재 주독일대한민국대사관 총영사, 펠릭스 노이가르트(Felix Neugart) NRW글로벌무역투자진흥공사 CEO, 야콥 안더트(Jakob Andert) 아헨공대 추진시스템연구소 교수, 김성준 HD한국조선해양 미래기술연구원장 겸 HD유럽연구센터 법인장, 피터 얀센(Peter Jansens) 율리히연구센터 이사 [사진=HD한국조선해양]
(왼쪽 네번째부터) 허승재 주독일대한민국대사관 총영사, 펠릭스 노이가르트(Felix Neugart) NRW글로벌무역투자진흥공사 CEO, 야콥 안더트(Jakob Andert) 아헨공대 추진시스템연구소 교수, 김성준 HD한국조선해양 미래기술연구원장 겸 HD유럽연구센터 법인장, 피터 얀센(Peter Jansens) 율리히연구센터 이사 [사진=HD한국조선해양]

HD한국조선해양은 독일 HD유럽연구센터를 중심으로 향후 5년간 1천500만 유로(약 220억원)를 투자하겠다고 28일 밝혔다. HD유럽연구센터를 거점으로 삼아 현지 파트너와의 중장기 대형 프로젝트를 적극 발굴,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HD한국조선해양은 이의 일환으로 4월부터 영국 에든버러 대학과 함께 선박용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OCCS) 고도화 프로젝트에 착수했다. OCCS는 선박 운항 과정에서 배출되는 배기가스 내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선박의 탄소배출량을 절감하는 기술이다.

HD한국조선해양은 2024년까지 에든버러 대학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PSA-SPUR)을 자사가 건조하는 선박에 적용할 수 있도록 탄소 흡착 공정 최적화와 실증을 추진할 계획이다. 해당 포집 기술은 고체 흡착제를 활용해 기존 방식 대비 에너지 효율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HD한국조선해양은 지난해 4월 독일 현지에 HD유럽연구센터의 전신인 글로벌R&D센터를 설립, 독일 아헨공과대학교와 차세대 선박 추진 관련 공동 연구를 진행하며 글로벌 협력을 통한 기술 확보 가능성을 검증하기도 했다.

아울러 HD한국조선해양은 수소 관련 연구 협력도 확대하고 있다. 노르웨이 과학산업기술연구재단(SINTEF) 컨소시엄 등과 함께 대형 액화수소운반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수소탱크용 신소재, 해수전지, 연료전지 등 미래기술 분야에 대해서도 유럽 연구기관들과 협력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

HD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HD유럽연구센터를 중심으로 현지 파트너십을 적극 활용해 친환경·디지털 분야 선도 기술을 확보하겠다"며 "HD유럽연구센터 설립을 계기로 현지 CTO를 비롯한 연구인력을 채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호연 기자(h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HD한국조선해양, 유럽 R&D 투자에 5년간 '220억원' 투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