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김동연 "선감학원 피해자들께 약속 지켰다"


[아이뉴스24 김아라 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24일 "경기도에 거주하는 선감학원 사건 피해자 123분께 지원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김동연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경기도가 약속을 지켰다'란 제목으로 "피해자 지원을 약속한 지난해 10월 이후 많은 피해자들께서 경기도로 이주해 지원을 받게 됐다"고 글을 올렸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사진=경기도]
김동연 경기도지사 [사진=경기도]

김 지사는 "1982년 9월30일 선감학원 폐쇄로부터 40년 이상 참 긴 시간이 걸렸다"면서 "지자체 최초 지원이라는 수식어가 반갑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경기도는 계속해서 피해자를 찾고 있다"면서 "도내 31개 시·군과 전국 광역자치단체의 협조를 받아 선감학원 사건 피해자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알리겠다"고 전했다.

김 지사는 "다시 한번 어린 시절 국가의 폭력으로부터 씻지 못할 상처를 받은 피해자 여러분께 깊은 사과와 위로의 말씀 드린다"고 했다.

/수원=김아라 기자(ara@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김동연 "선감학원 피해자들께 약속 지켰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