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유정복 인천시장·베트남 국회부의장 '우호 증진'


유 시장 "교역, ODA, 관광 등 협력 확대 기대"
응웬 득 하이 부의장 "활발한 교류, 협력 희망"

[아이뉴스24 조정훈 기자] 인천광역시와 베트남 국회가 상호 교류·우호 증진을 다짐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24일 시청 접견실에서 응웬 득 하이 베트남 국회부의장 및 대표단 일행을 접견하고 환담을 나눴다.

유정복 인천시장(가운데)이 24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베트남 응웬 득 하이 국회부의장 접견하고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시]
유정복 인천시장(가운데)이 24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베트남 응웬 득 하이 국회부의장 접견하고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시]

응웬 득 하이 부의장 일행은 정우택 국회부회장의 초청으로 공식 방한 중이다. 특히 인천 경제자유구역(IFEZ)의 투자 성과·개발 경험 등에 큰 관심을 보여 이날 시청을 방문했다.

유 시장은 "대한민국과 베트남은 1992년 국교를 맺은 이후 30여 년 간 무역·투자에서 비약적인 상호 발전을 이뤄왔다"며 "지난해 12월 양국 관계가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로 격상된 만큼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응웬 득 하이 부의장은 "인천경제자유구역을 방문해 세계 수준의 스마트시티를 구현하고 글로벌 기업을 유치한 인천의 괄목한 만한 투자 성과를 직접 보게 돼 대단히 뜻 깊다"며 "앞으로 인천의 선진화 된 도시 모델 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할 수 있도록 활발한 교류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에 유 시장은 "경제자유구역을 중심으로 발전해 나가는 인천을 소개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교역, 공적개발원조(ODA), 관광, 인적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간 우호를 더욱 공고히 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한편 인천시는 지난 1997년 7월 베트남 하이퐁시와 자매 도시 결연을 맺었다. 이후 인도적 의료 지원, 문화 교류, 투자, 교역 등 교류·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인천=조정훈 기자(jjhjip@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유정복 인천시장·베트남 국회부의장 '우호 증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