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아줌마"에 격분해…'죽전역 열차 흉기난동' 30대 구속기소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검찰이 전동차 내에서 흉기를 휘둘러 3명을 다치게 한 30대 여성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부장검사 박혁수)는 수인분당선 죽전역 전동차에서 흉기를 휘둘러 3명을 다치게한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A씨는 지난 3일 오후 5시 30분께 경기도 용인시 수인분당선 죽전역 인근을 지나던 열차 내부에서 60대 여성 2명과 50대 남성 1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허벅지와 얼굴 등 자상을 입힌 혐의를 받는다.

A씨는 피해자 중 한명이 자신에게 "아줌마"라고 부르며 휴대전화 소리를 줄여달라고 말한 데 격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지난 몇 년 동안 정신질환 약을 먹어온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사건을 수사한 서울지방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A씨의 질환과 범행 사이 연관성이 없다고 보고 구속 송치했다.

검찰은 A씨의 재범 가능성이 크고, 범행 피해가 중한 점 등을 고려해 중형이 선고될 수 있도록 공소 유지에 힘을 기울일 계획이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줌마"에 격분해…'죽전역 열차 흉기난동' 30대 구속기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