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포항시 '내연산 치유의 숲' 운영


공간 재배치, 족욕 시설 보완, 야외 초화류 식재 등 단장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상북도 포항시는 북구 송라면 일원에 위치한 '내연산 치유의 숲'이 봄맞이 새 단장을 마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22일 밝혔다.

보경사에서 1킬로미터 남짓 떨어진 곳에 있는 '내연산 치유의 숲'은 전국 45개 치유의 숲 중 하나로 지난 2021년 6월 문을 열었다.

내연산 치유의 숲 전경. [사진=포항시청]
내연산 치유의 숲 전경. [사진=포항시청]

시는 지난 한 해 동안 내연산 치유센터 내 공간 재배치와 족욕 시설 보완, 야외 초화류 식재 등을 진행해 왔다. 운영상 보완이 필요했던 부분에 대해 새롭게 정비하고, 방문객들에게 보다 나은 산림치유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시설 보안도 실시했다.

주요 시설로는 연 면적 833㎡, 지상 2층 규모의 건강측정실, 편백 족욕장, 다목적 강당 등이 갖춰진 치유센터와 야외에는 피톤치드 발생이 풍부한 우량 소나무 군락과 함께 산림욕장, 음이온 풍욕장, 명상 쉼터, 데크로드 등의 시설이 구성돼 있다.

한편 산림치유란 자연경관, 향기, 음이온 등 숲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환경요소를 활용해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건강을 회복하는 자연 요법을 말한다.

최근 건강 증진과 질병 치유의 장소로서 산림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전문적인 서비스의 수요가 높아짐에 따라 더욱 각광을 받고 있다.

포항시가 싱잉볼 명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포항시청]
포항시가 싱잉볼 명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포항시청]

주요 이용 프로그램은 싱잉볼 명상, 족욕 테라피, 숲속 건강 기체조, 오감산책 명상, 맨발 걷기 등이 있다.

이중 싱잉볼 명상은 티베트 전통 악기인 싱잉볼을 두드릴 때 잔잔하게 퍼지는 낮은 음파가 마음을 편안하게 해 이용객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은 프로그램 중 하나다.

이창준 포항시 녹지과장은 "내연산 치유의 숲은 시민들의 지친 몸과 마음의 안정을 찾을 수 있는 특별한 치유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이용과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치유의 숲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포항시 '내연산 치유의 숲' 운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