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경주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연구용역 착수


2024년 지방소멸대응기금 확보에 시동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상북도 경주시는 지난 21일 김성학 부시장 주재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행정안전부가 인구감소로 소멸 위기에 놓인 지자체를 지원하기 위해 신설한 특수 목적 자금이다. 연 1조원씩 10년간 지자체에 차등 지급하는 기금이다.

경주시가 21일 오후 알천홀에서 김성학 부시장 주재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있다. [사진=경주시청]
경주시가 21일 오후 알천홀에서 김성학 부시장 주재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있다. [사진=경주시청]

지자체는 투자계획에 따른 평가를 통해 인구감소지역의 경우 최대 120억원, 관심지역의 경우 최대 30억원 범위에서 지원된다.

경주시는 이날 보고회를 통해 정부 정책에 발맞춰 인구감소와 지방소멸에 대응한 신규 사업을 중점 발굴하고, 지속적으로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생활 인프라 조성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시는 오는 11월까지 추진되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일자리와 경제, 출산, 보육 개선분야에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또 연구용역 성과와 관련부서에서 발굴한 사업을 융화시켜 인구감소대응을 위한 시너지로 작용하도록 사업 간 연계성을 높여 나갈 예정이다.

김성학 경주시 부시장은 "경주만의 특화된 자원을 활용해 지역 매력도를 향상할 수 있는 획기적이고 참신한 투자계획을 수립해 지방소멸 위기에 적극적 대응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는 지난해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에 워케이션빌리지(40억원), 웰컴팜하우스(70억원)가 각각 확정돼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차별화된 지역 맞춤형 인구증가 대책을 수립해 대응하고 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경주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연구용역 착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