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인천교통공사 노·사, '튀르키예‧시리아 성금' 쾌척


자발적 모금 1천690만원 대한적십자사 기탁

[아이뉴스24 조정훈 기자] 인천교통공사(사장 김성완)는 22일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복구 및 이재민 지원을 위한 노·사 공동 모금 특별 성금을 전달했다.

인천교통공사 노·사가 22일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복구·이재민 지원 공동 모금 특별 성금을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인천교통공사]
인천교통공사 노·사가 22일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복구·이재민 지원 공동 모금 특별 성금을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인천교통공사]

공사는 지난달 17일부터 24일까지 노·사가 함께 자발적 모금 운동을 벌여 1천50만원을 모았다. 여기다 임직원 급여우수리 모금액 2개월 분을 합친 총 1천690만원의 성금을 대한적십자사에 기탁했다.

김창남 대한적십자 인천지사 회장은 "튀르키예 대지진 발생 이후 많은 분들의 관심으로 소중한 기부금이 신속히 모였다"며 "현지 피해 복구를 위해 가장 필요한 곳에 집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현기 공사 노조위원장은 "지진으로 고통 받는 튀르키예와 시리아 피해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모았다"며 "위로와 연대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김성완 공사 사장은 "역대 최악의 대지진으로 삶의 터전을 잃어버린 튀르키예와 시리아 피해 지역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하길 바란다"며 "공사는 앞으로도 국내외 재해·재난 복구에 지속 관심을 갖고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인천=조정훈 기자(jjhjip@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인천교통공사 노·사, '튀르키예‧시리아 성금' 쾌척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