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경주시, 도로·터널 등 주요 시설 안전점검 실시


시설물 붕괴, 전도, 낙석 등 위험요인 점검으로 시민안전 살펴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상북도 경주시는 시민감사관과 합동으로 도로와 터널 등 주요 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에 나섰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3일, 21일 이틀에 걸쳐 실시된 이번 점검은 해빙기 지반 약화에 따른 시설물 붕괴, 전도, 낙석 등 취약지구 점검과 행정 투명성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경주시가 시민감사관과 합동으로 덕동댐 도로변 사변에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경주시청]
경주시가 시민감사관과 합동으로 덕동댐 도로변 사변에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경주시청]

경주시는 이번 합동 점검을 통해 균열·침하 등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곳을 찾아 시민감사관과 함께 현장점검에 나섰다는 경주시의 설명이다.

덕동댐에서 추령터널로 이어지는 도로변 급경사지 산사면과 강동면 다산리의 귀래정 등에서 점검이 이뤄졌다.

시민감사관 외에도 재난관련 부서 공무원들과 안전관리자문단 등도 점검에 동행했다.

주요 점검 사항은 도로 주변 지반 침하·균열 여부, 석축·옹벽·축대·가설건축물 등 흙막이 공사 전반, 지하 굴착 공사장의 붕괴 위험 요소·안전관리 대책 수립 여부 등이다.

경주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지하 안전평가 협의 내용 이행 여부 등을 면밀히 들여다봤으며, 점검 결과 안전 위해 요소가 확인된 곳은 즉시 조치토록 했다.

김대학 경주시 청렴감사관은 "시민감사관과 함께 얼었던 지표면이 녹아 지반 약화가 우려되는 해빙기에 취약지구 등에 대한 점검으로 위험요소 사전 제거 등 선제적 대응은 물론 행정 투명성 제고에도 큰 도움이 됐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경주시 시민감사관은 시민 불편·부당사항에 대한 제보와 청렴도 제고를 위한 자문 등을 통해 부패 제로 클린경주 실현·청렴문화 확산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경주시, 도로·터널 등 주요 시설 안전점검 실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