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인천 청라~서울 강서 BRT 7700번 전면 좌석제"


인천교통공사 "오는 20일 새벽 첫 차부터 전 구간 시행"

[아이뉴스24 조정훈 기자] 인천교통공사(사장 김성완)는 청라~강서 BRT노선(7700번)이 오는 20일 새벽 첫 차부터 모든 구간 좌석제가 전면 시행된다고 17일 밝혔다. 밀집·차내 전도사고 예방 등 고객 안전 강화 조치다.

인천교통공사 BRT노선 버스 [사진=인천교통공사]
인천교통공사 BRT노선 버스 [사진=인천교통공사]

공사는 BRT 운행 노선을 기존 청라로봇타워~가양역에서 청라BRT차고지~화곡역으로 왕복 2.4km 단축한다. 평일 기준 운행 횟수는 84회에서 104회로 20회 늘어난다.

계양지역 중간 배차도 2회에서 5회로 3회 늘어 전 구간 운행 시간은 150분에서 115분으로 35분 단축 된다. 7700번 이용객들의 서울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공사는 기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청라~강서 BRT(7700번) 노선은 인천 청라BRT차고지~서울 강서구 화곡역 왕복 47.6km, 정류장 19개, 버스 16대로 운영된다.

평일 기준 하루 104회, 배차 간격 5~20분(첫차 새벽 4시50분·막차 저녁 11시20분) 전 구간 좌석제로 운행한다.

공사 관계자는 "시행 초기 이용객 혼선 최소를 위해 해당 노선 전 차량에 빈자리 표시기가 설치된다"며 "오는 20일부터 24일까지 BRT 정류장에 안내 요원 30여 명을 투입해 고객 혼선 예방, 안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천=조정훈 기자(jjhjip@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인천 청라~서울 강서 BRT 7700번 전면 좌석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