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미래에셋증권,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 상품 판매


전국 지점에서 15일부터 판매…MTS는 20일부터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미래에셋증권은 업계에서 가장 앞서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청년펀드) 판매를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미래에셋증권이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청년펀드) 판매를 시작한다. 사진은 미래에셋센터원빌딩. [사진=미래에셋]
미래에셋증권이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청년펀드) 판매를 시작한다. 사진은 미래에셋센터원빌딩. [사진=미래에셋]

청년펀드는 청년 자산 형성 지원을 위한 정책금융상품으로 사회초년생인 20·30세대가 목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이달부터 시행되는 제도다. 가입대상은 만 19~34세 이하의 거주자이며, 연간 총 급여액이 5천만원 이하 또는 종합소득금액이 3천800만원 이하인 청년이다.

청년펀드의 가장 큰 혜택은 소득공제다. 납입금액의 40%를 소득공제 받을 수 있으며 연간 600만원까지 최대 5년간 납입할 수 있다.

예를 들어 3년간 연 600만원씩 1천800만원을 청년펀드에 납입하면 40%인 720만원을 소득공제 받을 수 있고, 세율 16.5%(과세표준 연 소득 1천400만~5천만원 구간)를 적용하면 약 118만8천원의 세금을 돌려받을 수 있다. 외에도 농특세 비과세 혜택을 통한 절세도 가능하다.

미래에셋증권에서 청년펀드를 가입할 경우 이벤트 참여도 가능하다. 미래에셋증권은 선착순으로 10만원 이상 가입한 1천934명에게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지급하며, 10만원 이상 가입 고객 중 추첨을 통해 500명을 선정해 신세계상품권, 네이버페이상품권, CU모바일상품권을 지급한다.

해당 이벤트는 오는 20일부터 엠스탁(M-STOCK)을 통해 가입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시행한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청년펀드 이벤트는 청년 자산 형성을 지원하는 정책에 호응하고 청년들의 자산 형성을 적극 응원하는 차원에서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대부분의 가입자들이 이벤트에 참여 될 수 있도록 참가기준도 낮춘 만큼 많은 청년들이 청년펀드 가입을 통해 혜택도 받고 자산형성에 많은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미래에셋증권,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 상품 판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