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B證, 신용융자·주식담보대출 이자율 추가 인하


구간별 최고 0.6%p 인하, 최고 구간 금리는 0.4%p 인하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KB증권이 3월에 이어 오는 4월 1일부터 신용융자, 주식담보대출 이자율을 구간별로 최고 0.6%p 인하한다고 14일 밝혔다.

증권사의 신용융자, 주식담보대출 이자율 기준금리인 양도성예금증서(CD)과 기업어음(CP)의 금리수준이 지난해 12월 최고를 기록한 이후 올해 들어 하향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최근 금융소비자에 대한 금융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제고되고 있는 상황이다.

KB증권이 3월에 이어 4월 부터 신용융자와 주식담보대출 이자율을 추가 인하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KB증권]
KB증권이 3월에 이어 4월 부터 신용융자와 주식담보대출 이자율을 추가 인하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KB증권]

KB증권은 영업점과 비대면 고객을 대상으로 내달 1일부터 신용융자 이자율과 주식담보대출 이자율을 구간에 따라 최저 0.2%에서 최고 0.6%p를 인하한다. 최고 구간 금리는 현행 연 9.5%에서 연 9.1%로 연 0.4%p 인하되며 이는 5대 대형 증권사와 비교했을 때 최저 수준이다.

변경 이자율은 4월 1일부터 적용되며, 주식담보대출은 4월 1일 신규 대출분부터 적용되고, 신용융자는 체결일 기준 4월 3일(결제일 기준 4월 5일) 매수분부터 적용된다.

KB증권 관계자는 “고객의 금융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자 3월에 이어 선제적으로 신용융자와 주식담보대출 이자율 추가 인하를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편익 향상을 위하고 고객과 상생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B證, 신용융자·주식담보대출 이자율 추가 인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