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WBC] 김하성 멀티포·박세웅 호투 한국, 체코 꺾고 첫 승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이강철 감독(KT)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한국 야구대표팀이 기다리던 첫 승을 올렸다. '이강철호'는 12일 일본 도쿄에 있는 도쿄돔에서 열린 2023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1라운드 B조 체코와 세 번째 경기에서 7-3으로 이겼다.

한국은 앞서 치른 호주와 일본전에서 연달아 패했으나 이날 체코를 꺾고 이번 대회 첫 승을 올렸다. 선발 등판한 박세웅(롯데 자이언츠)와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투타에서 제 몫을 했다.

박세웅은 체코 타선을 상대로 4.2이닝 동안 1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으로 꽁꽁 묶었다. 호주와 일본을 상대로 무안타로 침묵했던 김하성도 이날 솔로 홈런 두 방을 쏘아올리며 타선에서 힘을 실었다.

한국 야구대표팀 김하성이 12일 열린 2023 WBC 체코와 B조 세 번째 경기에서 2회말 두 번째 타석 솔로 홈런을 치고 있다. 한국은 이날 체코를 상대로 7-3으로 이겨 이번 대회 2연패 뒤 첫 승을 올렸다. [사진=뉴시스]
한국 야구대표팀 김하성이 12일 열린 2023 WBC 체코와 B조 세 번째 경기에서 2회말 두 번째 타석 솔로 홈런을 치고 있다. 한국은 이날 체코를 상대로 7-3으로 이겨 이번 대회 2연패 뒤 첫 승을 올렸다. [사진=뉴시스]

한국은 1회말 기선제압했다. 체코 선발투수이자 자국 야구협회 홍보 업무를 함께 맡고 있는 루카시 에르콜리를 상대로 타자 일순하며 5-0을 만들었다.

선두타자 박건우(NC 다이노스)가 우중간 2루타를 친 뒤 수비 실책으로 3루까지 갔다. 1사 후 이정후(키움 히어로즈)가 적시타를 쳐 선취점을 냈다.

추가점도 바로 이어졌다. 박병호와 강백호(이상 KT)가 연속 안타를 쳐 점수를 냈고 계속된 2사 만루 기회에서 김현수(LG 트윈스)가 밀어내기 볼넷을 골라 3-0으로 달아났다.

토미 에드먼(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도 유격수쪽 강습 내야 안타로 출루했고 이때 두 점을 더냈다.

5-0으로 앞선 2회말 김하성이 손맛을 봤다. 그는 이날 첫 타석에서 3루수 파울 플라이로 물러났으나 두 번째 타석에선 에르콜리를 상대로 왼쪽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자신의 대회 첫 안타를 홈런으로 장식했다.

한국 야구대표팀 박세웅이 2023 WBC 체코와 B조 세 번째 경기에선발 등판해 4.2이닝 1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사진=뉴시스]
한국 야구대표팀 박세웅이 2023 WBC 체코와 B조 세 번째 경기에선발 등판해 4.2이닝 1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사진=뉴시스]

체코도 추격에 나섰다. 7회초 에릭 소가드와 마레크 마레크 흘루프가 연속 안타를 쳐 무사 1, 2루를 만들었다. 한국 밴치는 구원 투수로 정철원(두산 베어스)을 내보냈다.

그러나 정철원은 1사 후 마르틴 무지크에게 2타점 2루타를 허용했다. 2-6으로 따라붙은 체코는 2사 3루 찬스를 잡았다. 그러자 이 감독은 한 차례 더 투수를 교체했고 호주전 선발 등판한 고영표(KT)가 마운드 위로 올라갔다.

고영표는 후속 타자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급한 불을 껐다. 한국은 7회말 선두타자로 나온 김하성이 다시 한 번 타구를 담장 너머로 보냈다. 솔로 홈런으로 한국은 7-2로 점수 차를 벌렸다.

하지만 한국은 체코에 다시 실점했다. 8회초 2사 만루에서 등판한 이용찬(NC)이 폭투를 범해 3루 주자가 홈으로 들어왔다.

한국은 13일 같은 장소에서 중국과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체코는 호주와 같은날 맞대결을 펼친다.

한국 야구대표팀이 12일 열린 2023 WBC 체코와 B조 세 번째 경기에서 7-3으로 이겨 이번 대회 첫 승을 신고했다. [사진=뉴시스]
한국 야구대표팀이 12일 열린 2023 WBC 체코와 B조 세 번째 경기에서 7-3으로 이겨 이번 대회 첫 승을 신고했다. [사진=뉴시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WBC] 김하성 멀티포·박세웅 호투 한국, 체코 꺾고 첫 승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