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과기정통부, 500억 규모 우주펀드 조성…"우주 스타트업 육성"


뉴스페이스 분야 모태펀드 2023년 2차 정시 출자 공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8일 한국벤처투자에서 실시하는 모태펀드 2차 정시 출자 공고를 통해 '뉴스페이스투자지원사업'을 운용할 운용사를 4월3일부터 7일까지 공식 모집한다고 밝혔다.

'뉴스페이스투자지원사업'은 과기정통부가 올해 처음 시도하는 사업으로, 정부가 우주 분야 모태펀드에 출자해, 민간 우주스타트업에 투자하는 전용 펀드를 조성하는 게 목표다. 올해 50억원을 모태펀드에 출자해 총 1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하고, 2027년까지 5년간 지속 출자를 통해 총 500억원 규모 이상의 펀드를 조성해 민간 투자를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누리호, 다누리 성공으로 그 어느 때보다 우주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정부는 우주경제 시대를 열기 위한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며 "이번에 조성되는 전용 펀드가 그 첫 신호탄으로서 우주경제 시대 든든한 마중물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또한 "올해는 최초로 출자되는 만큼, 우주산업 저변을 넓히고 다양한 기업들이 혜택을 향유할 수 있도록 주목적 투자대상을 발사체, 인공위성 뿐만 아니라 우주산업과 관련한 모든 기업으로 폭넓게 설정했다"고 설명했다.

기존 모태펀드와 다르게 주목적 투자비율도 정부 출자비율 보다 높은 60%로 설정하고, 우주 분야 특성을 감안해 투자기간을 5년, 회수기간을 5년으로 설정했다. 신속한 투자 집행으로 투자 목표율을 달성한 운용사에게는 관리보수 추가 지급 등 다양한 인센티브도 제공된다.

조선학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대한민국 우주경제 본격화를 위해서는 민간 우주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가 필수”라며, “이번에 조성하는 펀드가 우주경제 시대를 여는 대표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상국 기자(skchoi@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과기정통부, 500억 규모 우주펀드 조성…"우주 스타트업 육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