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WBC 전력분석팀, 1R 대비 9명 풀가동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전력분석팀도 총 가동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023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 참가하는 야구대표팀 선전을 위해 일본과 대만으로 전력분석팀을 파견한다.

WBC 전력분석팀은 미국에서 네덜란드의 연습경기를 관찰하며 전력분석을 진행했다. 25일부터 일본에서 열리는 연습경기 분석을 위해 김준기 전력분석팀장과 이종열 SBS스포츠 야구해설위원이 출국한다.

김 팀장과 이 위원은 WBC 개막 전까지 한국과 1라운드에서 맞대결하는 호주, 일본, 체코, 중국의 연습경기를 참관하며 상대 국가들의 전력을 면밀히 분석할 예정이다.

이강철 WBC 참가 야구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이 16일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2023 WBC 대표팀 기자회견에서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고우석, 이강철 감독, 양의지, 김하성(이상 왼쪽부터)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강철 WBC 참가 야구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이 16일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2023 WBC 대표팀 기자회견에서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고우석, 이강철 감독, 양의지, 김하성(이상 왼쪽부터)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대만에서 대회를 준비하는 A조 국가들의 전력분석도 함께한다. 허삼영 전력분석위원도 25일 대만으로 출국한다. 이강철 KT 위즈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야구대표팀이 8강 진출 시 상대하게 될 대만, 쿠바, 네덜란드, 이탈리아, 파나마 전력을 분석할 예정이다.

KBO는 앞서 일본-호주의 평가전을 포함해 해외에서 6차례에 걸쳐 열린 상대국 전력 탐색도 나섰다. 현장에서 투구 단위로 수집한 영상과 데이터는 관련 자체 데이터와 연계된다.

KBO는 "야구대표팀 선수들에게 지급된 태블릿 PC를 통해 원하는 조건을 입력해 영상 등을 조회할 수 있다"며 "또한 선수들이 보다 직관적으로 상대 선수의 정보를 취득할 수 있도록 개개인의 강·약점, 팀 성향 등 각종 데이터를 시각화한 데이터도 함께 제공한다"고 설명한다.

WBC 전력분석팀은 총 인원 9명을 투입해 대만과 일본 라운드의 모든 경기를 현장에서 직접 분석할 예정이다. KBO는 "야구대표팀이 예선전과 8강에서 최상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강조했다.

이종열 SBS스포츠 야구해설위원이 2023 WBC에 참가하는 야구대표팀 전력분석을 위해 25일부터 일본으로 건너가 같은 B조 국가들의 평가전 등을 지켜보고 분석 데이터를 제공한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 DB]
이종열 SBS스포츠 야구해설위원이 2023 WBC에 참가하는 야구대표팀 전력분석을 위해 25일부터 일본으로 건너가 같은 B조 국가들의 평가전 등을 지켜보고 분석 데이터를 제공한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 DB]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WBC 전력분석팀, 1R 대비 9명 풀가동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