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게스트하우스에 파티공간까지" 아파트 커뮤니티의 무한변신


수도권 아파트 구매자 34%가 2030세대…젊은층 위한 트렌디한 커뮤니티시설 속속 선봬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아파트 구매 연령대가 낮아지면서 건설사들이 육아, 교육, 쾌적한 주거환경 등 2030세대가 주목하는 요소에 초점을 맞춘 단지들을 선보이고 있다.

8일 한국부동산원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월~11월 수도권에서 아파트를 구매한 2030세대 비율은 34%로 조사됐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에서는 34.12%, 경기도 34.4%, 인천 33.37%이다. 젊은 세대들이 아파트 매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이에 따라 최근 분양하는 단지들은 젊은 층의 라이프 스타일을 상품에 적용하고 있다. 어린 자녀를 키우는 수요자들을 위한 교육 상품을 선보이거나 문화 및 취미생활을 즐겨하는 젊은 세대 특성에 맞춰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과 평면을 선보이면서 수요자들에게 맞춤형 공간을 제공하기도 한다.

포스코건설 더샵 아르테 게스트하우스.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 더샵 아르테 게스트하우스. [사진=포스코건설]

건설업계에서도 이 같은 분위기에 발 빠르게 대응, 젊은 수요층을 대상으로 한 특화 커뮤니티가 적용된 아파트를 공급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이 오는 10일 인천 미추홀구에서 선보이는 '더샵 아르테'는 젊은 세대들이 선호할 만한 트렌디한 공간과 커뮤니티 시설이 도입된다. 커뮤니티 시설인 단지 내 게스트하우스에 입주민들이 지인들을 초청해 편히 머물거나 파티 공간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2030세대의 대표 취미로 떠오른 골프 또한 즐겁게 즐길 수 있도록 일부 타석이 아닌, 전 타석 스크린 시스템이 적용되는 실내골프연습장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한, 젊은 감성을 반영해 개인 방송, 취미실, 문화강좌 등 다양한 공간으로 활용 가능한 셀프스튜디오도 마련된다. 여기에 세대 전용(임대 제외) 창고가 제공돼 캠핑이나 자전거 등 젊은 세대들의 취미활동을 위한 장비나 부피가 큰 육아용품 등을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다.

GS건설이 경기 광명 철산동 일원에서 지난해 12월에 분양한 '철산 자이 더 헤리티지'에는 스카이라운지가 조성된다. 이 곳에는 지역 전망을 느끼며 여유를 즐길 수 있는 클럽클라우드가 마련된다. 단지 내 실내수영장을 조성해 젊은 세대들이 단지 내에서 취미로 수영을 즐길 수 있다. 어린이를 위한 실내놀이터도 마련되며 배움을 좋아하는 요즘 세대들을 위한 문화강좌실도 도입된다.

업계 관계자는 "2030세대는 집을 통해 자산증식을 하는 부모 세대의 모습을 보았기 때문에 집을 매매하려는 심리가 더 강해졌다"며 "구매 연령대가 낮아진 만큼 브랜드 아파트들 역시 이제는 주 수요층으로 자리잡은 2030세대를 사로잡을 수 있는 단지를 많이 내놓고 있다"고 말했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게스트하우스에 파티공간까지" 아파트 커뮤니티의 무한변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