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속보] 청보호 구조선원 "출항 당시부터 배 기우뚱" 증언


속보
속보

청보호 구조선원이 5일 "출항 당시부터 배가 기우뚱했다"고 증언했다. 또 그는 "사고 당시 선원 전원이 모두 갑판 위에 있었다"고 말했다.

/원성윤 기자(better20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속보] 청보호 구조선원 "출항 당시부터 배 기우뚱" 증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