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삼성 전자계열사 노조 연대 출범…"한 목소리 내겠다"


전자·SDI·디스플레이 등 5개 회사 노조 참여…상설 연대체 구성 계획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삼성전자 등 삼성 전자계열사 소속 노동조합 9곳이 모인 '삼성 전자계열사 노조 연대'가 출범했다.

노조 연대는 2일 서울 강남구 삼성디지털프라자 삼성대치본점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열어 상설 연대체를 구성해 현안에 공동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노조 연대에는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판매 등 5개 삼성 전자계열사의 노조 9곳이 참여한다.

손우목(오른쪽 네번째) 전국삼성전자노조 부위원장이 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디지털프라자 삼성대치본점에서 열린 삼성 전자계열사 노조 연대 출범 기자회견에서 출범사를 낭독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
손우목(오른쪽 네번째) 전국삼성전자노조 부위원장이 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디지털프라자 삼성대치본점에서 열린 삼성 전자계열사 노조 연대 출범 기자회견에서 출범사를 낭독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

참여 노조는 ▲전국삼성전자노조 ▲삼성전자노조 '동행' ▲삼성전자사무직노조 ▲삼성디스플레이 열린노조 ▲삼성디스플레이노조 ▲금속노조 삼성전자서비스통합지회 ▲삼성전자판매지회 ▲삼성SDI지회(천안) ▲삼성SDI울산지회 등이다.

이들은 "2020년 이재용 회장이 무노조 경영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한 지 3년이 지났다"며 "우리 노조들은 헌법이 보장한 단체 교섭을 진행하고 있지만, 회사는 여전히 노조를 인정하지 않고 교섭 해태를 일삼는다"고 말했다.

노조 연대는 출범과 함께 사측에 안전한 일터 만들기, 회사와 노동자가 함께 사회 취약층을 돕는 노사 상생 기금 조성 등을 요구했다.

이들은 "민주노총, 한국노총, 기업노조로 서로 소속은 다르지만 앞으로 노조 연대를 통해 하나의 목소리를 내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삼성 전자계열사 노조 연대 출범…"한 목소리 내겠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