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현대차 '아이오닉 6', 美 최고수준 전비 달성


미국 환경보호청서 581km의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 인증

[아이뉴스24 양호연 기자]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모델이 미국 최고 수준의 전비를 달성했다.

현대차 아이오닉 6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 6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세단형 전기차 아이오닉 6의 기본형 2륜 롱레인지 모델이 미국 환경보호청(EPA)에서 최대 581km의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를 인증 받았다고 1일 밝혔다.

또한 같은 모델의 복합전비는 140MPGe를 기록했다. MPGe는 휘발유 1갤런과 같은 비용으로 전기차를 충전했을 때 주행할 수 있는 거리를 마일로 표시한 것이다.

이는 미국에서 판매중인 전기차 중 최고수준으로 미국 정부가 운영하는 에너지 절약 사이트 퓨얼이코노미가 공개한 전비 기준 '톱10' 차량 가운데 가장 높다.

현대차는 현대디자인센터와 차량성능개발센터를 중심으로 연구소의 다양한 부문간 힘을 모아 아이오닉 6 개발 초기단계부터 '최고의 공력성능 달성'을 목표로 디자인과 엔지니어링을 진행했다.

그 결과 아이오닉 6는 현대차 역대 모델 최저 공력계수인 0.21을 달성했으며 이는 현존하는 전기차 중 최상위권에 속하는 수준으로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 증가에 크게 기여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오닉 6가 미국 최고 수준의 전비를 달성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전기차의 효율적인 전비는 소비자들의 중요한 구매 기준이 되기 때문에 판매에도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양호연 기자(h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현대차 '아이오닉 6', 美 최고수준 전비 달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