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MLB 닷컴 "심준석, 피츠버그와 계약"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덕수고 졸업을 앞두고 있는 우완 심준석이 피츠버그 파이리츠 유니폼을 입는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 페이지 MLB 닷컴은 16일(한국시간) "피츠버그가 국제 유망주 랭킹 10위인 심준석과 입단 합의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MLB는 미국 현지 시간 15일부터 '25세 미만 국제 아마추어 선수 계약금 한도를 갱신한다. 이에 따라 오는 12월 15일까지 피츠버그 구단은 국제 아마추어 선수 영입에 582만5500달러(약 72억3천만원)를 사용할 수 있다.

피츠버그를 비롯한 MLB 30개 구단은 이날 국제 아마추어 유망주들과 계약 소식을 알렸다. 피츠버그 구단은 이날 심준석과 함께 도미니카공화국 출신 레이먼드 모라(외야수)와도 계약 합의했다.

덕수고 졸업반 심준석(투수)이 16일(한국시간) 피츠버그와 국제 유망주 계약 합의했다고 MLB 닷컴이 전했다. 사진은 MLB 닷컴에 등장한 심준석 관련 내용이다. [사진=MLB 닷컴 공식 홈페이지 캡쳐]
덕수고 졸업반 심준석(투수)이 16일(한국시간) 피츠버그와 국제 유망주 계약 합의했다고 MLB 닷컴이 전했다. 사진은 MLB 닷컴에 등장한 심준석 관련 내용이다. [사진=MLB 닷컴 공식 홈페이지 캡쳐]

국제 유망주 랭킹 1위에 이름을 올린 베네수엘라 출신 에단 살라스(포수)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계약했다. 샌디에이고는 살라스와 560만 달러(약 69억5천만원)에 영입했다.

MLB 닷컴은 심준석에 대해 "평균 94∼96마일(약 151∼154㎞)과 최고 시속 100마일(약 161㎞)에 달하는 공을 던지는 오른 손 투수"라며 "커브를 포함해 거의 모든 구종을 잘 던진다"고 소개했다.

또한 "당당한 체격 조건을 갖추고 있고 투구 폼과 신체 능력이 점점 더 좋아질 것으로 본다"며 "슬라이더와 체인지업도 미래에는 플러스 구종이 될 수 있다. 어린 나이부터 빠른 공을 던지고 침착하게 투구한다"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박찬호(은퇴)의 어린 시절을 떠오르게 하는 투수"라고 덧붙였다.

박찬호는 한국인 최초 메이저리거로 LA 다저스, 텍사스 레인저스, 샌디에이고, 필라델피아 필리스, 뉴욕 메츠, 양키스 등을 거치며 통산 124승을 올렸다. 박찬호가 MLB에서 마지막으로 뛴 팀이 피츠버그다.

심준석은 지난해 KBO 드래프트 대상사였지만 지원서를 내지 않았고 미국행 도전 의사를 밝혔다. 심준석의 피츠버그 입단이 확정되면 최지만, 배지환과 팀 동료로 만나게 된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MLB 닷컴 "심준석, 피츠버그와 계약"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