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일상에서의 소비가 투자로"…NH증권, 나무NH농협카드 출시


결제금액 최대 8% 캐시백 등 혜택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NH투자증권은 업계 최초로 증권사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인 '나무NH농협카드'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디지털 전용 서비스인 나무증권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NH투자증권이 '나무NH농협카드'를 출시했다. [사진=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이 '나무NH농협카드'를 출시했다. [사진=NH투자증권]

나무NH농협카드는 카드 결제금액의 최대 8%를 '나무증권 스마트 캐시백'(월 3만원 한도)으로 적립해 준다. 스마트한 투자자라면 연 최대 36만원의 투자 자산을 투자가 아닌 소비를 통해 확보할 수 있다. 추가로 나무증권의 유료 멤버십인 나무멤버스의 구독료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나무 PLCC 이용 고객은 인천공항, 김포공항, 김해공항의 국제선 라운지도 연 2회 이용할 수 있다.

나무증권 스마트 캐시백은 고객이 지정하는 투자 계좌에 매월 현금으로 지급되며, 고객은 원하는 상품에 자유롭게 투자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국내외 우량주를 소비를 통해 매달 3만원씩 소수점으로 적립할 수 있다. 돈이 있어야만 투자하는 것이 아닌 일상에서의 소비를 통해서도 자산을 키울 수 있다는 것이 나무증권과 NH농협카드가 함께 처음 선보인 PLCC의 장점이다.

나무증권은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나무NH농협카드를 신청한 고객들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한다. 카드 발급 고객 중 나무증권 스마트 캐시백 계좌를 등록한 고객 선착순 2천명에게 1만5천원의 투자 지원금을 지급한다.

나무NH농협카드는 나무증권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과 농협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기타 문의사항은 NH투자증권 고객센터를 통해 가능하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는 "일상에서의 소비가 투자로 이어지는 새로운 경험이 투자가 문화로 이어지는 단초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소비를 통해 쌓인 투자자산이 자율주행처럼 자동으로 늘어나는 경험들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일상에서의 소비가 투자로"…NH증권, 나무NH농협카드 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