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인터체인 플랫폼 하바, 투자사 명단 공개…초기 자금 100억원 확보


현재까지 6개 투자사, 10개 밸리데이터, 6개 파트너사

[사진=하바]
[사진=하바]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인터체인 NFT 플랫폼 하바는 전략적 투자를 유치한 투자사 명단을 공개하고 초기 자금 100억원을 확보했다고 5일 발표했다.

하바 투자사는 엑스플라, 엠게임, 한강벤처스, 마마벤처스, 보라(BORA), 템코 등 6곳이다. 함께 공개한 밸리데이터로는 엑스플라, 팔라, 핑거랩스, 그라운드엑스, 네오핀, 플레이원게임즈, 클레이다이스, 디스프레드, 노드인프라, 헥슬란트까지 총 10개사다. 파트너사는 그리드, 수플3, 알타바 그룹, 애니버스, 마이시스 브라우저, 퍼플레이까지 6개사다.

하바는 여러 체인에서 발행된 NFT를 한 곳으로 모아 NFT의 다양한 유틸리티를 부여해 활용할 수 있는 인터체인 플랫폼이다. 이용자들은 하바에서 바이낸스나 클레이튼 체인에 있는 NFT를 게임 및 소셜 활동에서 활용하고 체인에 관계 없이 NFT 교환도 할 수 있다. 최근 3차에 걸친 '플래닛 노드 NFT 프리 세일'을 진행해 완판을 기록했으며 하바 테스트넷 글로벌 이용자수는 9일만에 10만명을 돌파했다.

하바는 이번 투자 유치로 블록체인 전문기업 간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디지털 자산의 연결과 사용 장벽을 낮출 방침이다. 임영광 하바 프로젝트 대표는 "하바가 전략 투자 파트너들을 확보하며 블록체인 대중화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며 "인터체인 기술로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디지털 자산 이동이란 하바의 비전을 실현해 블록체인 생태계를 확장할 수 있도록 파트너사들과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인터체인 플랫폼 하바, 투자사 명단 공개…초기 자금 100억원 확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