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시, 부산지역인재 장학금 첫 장학증서 수여식 개최


17개 대학 212명 1인당 학기당 150만원 지원

[아이뉴스24 박성현 기자] 부산광역시는 22일 오후 부산진구에 있는 부산글로벌빌리지 대강당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주택금융공사와 함께 설립한 ‘부산지역인재 장학금’의 첫 번째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수여식에는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을 비롯해 이명호 한국예탁결제원 사장, 최준우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 허지행 주택도시보증공사 홍보실장, 설상철 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 원장 등이 참석한다. 이들은 부산지역 17개 대학에서 선발된 212명의 장학생에게 직접 장학증서를 전달한다.

이번에 선발된 장학생들에게는 한 학기당 150만원의 생활장학금이 지급된다.학생 1명당 4학기(전문대학은 2학기)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오는 2024년 이후에는 생활장학금을 1회 이상 지원받은 학생이 졸업 후 2년 이내에 부산지역 기업에 취업하면 최대 500만원의 취업장려금이 추가로 지급된다.

‘부산지역인재 장학금’ 2022년도 장학증서 수여식 웹포스터. [사진=부산광역시]
‘부산지역인재 장학금’ 2022년도 장학증서 수여식 웹포스터. [사진=부산광역시]

선발된 학생들은 부산지역 대학의 정보통신(IT)과 상경 분야의 3학년(전문대학은 2학년) 이상 재학생으로, 우수한 학업 성적뿐만 아니라 정보통신·상경 분야 등 자격증, 어학(영어) 성적과 지역사회 공헌 계획 등 심사를 통과해 선정됐다.

선발된 212명을 분야별로 보면 정보통신 분야 179명, 상경 분야는 33명이다. 기부 기관별로는 주택도시보증공사 94명, 한국예탁결제원 64명, 한국주택금융공사가 54명을 지원한다. 대학별로는 부경대 36명, 부산대·동아대·동의대가 각각 29명, 한국해양대 20명 등으로 선발됐다.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은 “부산지역인재 장학금과 같은 사업을 통해 지역인재의 정주 여건을 개선해 나가고, 지역기업의 우수인력 확보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지역인재 장학금은 지난 3월17일 부산시와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3개사 간의 지역 상생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통해 설립됐다. 부산시는 20년간 97억8천만원 규모의 기부금을 활용해 매년 400명 이상의 장학생을 선발할 계획이다.

/부산=박성현 기자(psh0926@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시, 부산지역인재 장학금 첫 장학증서 수여식 개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