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CES 2023] "카툭튀 없앴다"…LG이노텍,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공개


깨끗하고 선명한 화질로 4~9배 구간 확대 촬영 가능…퀄컴과 SW 최적화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LG이노텍이 내달 열리는 세계 IT·가전 전시회 'CES 2023'에서 화질은 높이고 '카툭튀'를 없앤 카메라모듈을 선보이며 이 분야 1위 위상을 뽐낼 예정이다.

LG이노텍은 'CES 2023'에서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카메라모듈'을 첫 공개한다고 22일 밝혔다.

광학식 연속줌 모듈은 DSLR이나 미러리스와 같은 전문 카메라에 주로 적용되던 망원 카메라 기능을 스마트폰에도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든 초소형 부품이다. 스마트폰 후면에 장착해 사물을 멀리서 당겨 찍어도 화질 저하 없이 촬영이 가능하다.

LG이노텍 직원이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카메라모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LG이노텍]
LG이노텍 직원이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카메라모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LG이노텍]

LG이노텍의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모듈'을 스마트폰에 적용하면 고배율인 4~9배 구간에서 광학줌 촬영이 가능하다. 줌 방식은 크게 광학줌, 디지털줌으로 나뉘는데 광학줌은 렌즈를 직접 움직여 피사체를 확대하기 때문에 화질이 유지되는 반면, 디지털줌은 보여지는 이미지 크기를 확대해서 화질 저하가 심한 단점이 있다.

특히 광학줌이 가능한 부품에는 '연속줌 모듈'과 '고정줌 모듈'이 있는데 LG이노텍의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모듈'은 모듈 하나로 4~9배율 구간을 자유롭게 오가며 광학줌 촬영이 가능한 것이 강점이다.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모듈은 20년 가까이 축적된 LG이노텍만의 광학 기술을 담았다.

LG이노텍은 4~9배율 사이 모든 구간에서 또렷하고 깨끗한 화질을 구현하기 위해 줌 액츄에이터(Zoom Actuator, 초점거리를 바꾸거나 초점을 맞추기 위해 렌즈를 움직여주는 부품)를 독자 개발했다.

줌 액츄에이터는 화질에 결정적 영향을 미치는 카메라모듈 핵심부품이다. 초점이 맞도록 줌 액츄에이터가 여러 개의 렌즈를 빠르고 정확하게 움직여 줘야 고화질의 촬영물을 얻을 수 있다.

이번에 LG이노텍이 개발한 줌 액츄에이터는 기존 대비 정확도는 물론 구동속도와 내구성이 높고 배터리 소모도 적다. LG이노텍은 줌 액츄에이터를 마이크로미터(㎛,100만 분의 1미터)단위로 정밀하게 구동할 수 있는 제어 기술을 적용했다.

이와 함께 새로운 설계 방식을 적용한 손떨림방지(OIS)로 떨림에 의한 블러(흐릿해짐) 현상을 최소화하고, 선명도를 높였다. 줌 카메라는 손떨림이 훨씬 크게 보일 수 있어 OIS는 선명한 화질을 위한 핵심기능으로 꼽힌다.

아울러 모듈 두께를 최소화해 '카툭튀'를 완전히 없앴다. 일반적인 광학줌 모듈은 고배율일수록 초점거리가 길어져 모듈 두께가 두꺼워진다. LG이노텍은 렌즈 설계와 모듈 구조를 새롭게 혁신해 '카툭튀'를 해결했다.

LG이노텍은 퀄컴과 함께 퀄컴의 신규 프리미엄급 스냅드래곤8 2세대 모바일 플랫폼에 탑재될 광학식 연속줌용 소프트웨어 최적화도 진행 중이다. 자동 초점, 노출, 화이트 발란스와 렌즈 음영보정 등 이미지 튜닝 성능을 강화해 사용자가 쉽고 편리하게 선명한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철동 LG이노텍 사장은 "스마트폰용 카메라는 프리미엄급 폰을 중심으로 광학줌의 성능을 높여 나가는 방향으로 진화할 것"이라며 "스마트폰용 카메라모듈 선도 기업으로서 혁신제품을 한발 앞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CES 2023] "카툭튀 없앴다"…LG이노텍, 고배율 광학식 연속줌 공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