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 밥 주지마"…캣맘 무차별 폭행한 40대 남성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길고양이에게 사료를 준다는 이유로 30대 여성을 폭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5일 대구 남부경찰서는 지난 1일 대구 남구 대명1동의 한 주택 골목에서 30대 여성을 여러 차례 때린 혐의로 40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길고양이에게 사료를 준다는 이유로 이웃 여성을 마구 폭행한 남성. [사진=YTN 방송화면 캡처]
길고양이에게 사료를 준다는 이유로 이웃 여성을 마구 폭행한 남성. [사진=YTN 방송화면 캡처]

A씨는 피해자의 얼굴에 침을 뱉고, 목덜미께를 잡아 못 움직이게 한 뒤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여성의 비명을 듣고 나온 주민들이 A씨의 폭행을 제지했고, 5분 넘게 이어진 폭행은 경찰이 오고 나서야 멈춘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는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피해 여성이 길고양이에게 밥을 주면서 골목이 지저분해지자 화가 나 폭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