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겨울철 벌벌 떠는 난방비"…가전업계, '에너지 가성비' 난방제품 승부수


급등한 열요금에 고효율·저전력 난방제품 경쟁력↑…소비자 큰 호응

[아이뉴스24 박영선 수습 기자] 가전업계가 열요금(난방·온수비) 급등에 따라 '에너지 가성비'가 높은 제품을 앞세워 소비자들의 마음을 훔치고 있다. 낮은 전기 요금으로도 난방 효율을 높일 수 있다는 매력에 소비자들의 마음도 흔들리고 있다.

3일 업계에 따르면 가전업체들은 '고효율·저전력'을 내세워 제품들을 출시·마케팅하고 있다. 에너지를 적게 소모해 친환경적일 뿐 아니라 올해 급등한 난방비에 고효율 난방가전의 경쟁력이 더 높아졌기 때문이다.

파세코 바로온 카본매트 [사진=파세코]
파세코 바로온 카본매트 [사진=파세코]

실제로 올해 열요금은 40% 가까이 크게 올랐다. 한국지역난방공사에 따르면 지난 3월 말 1메가칼로리(Mcal)당 65.23원이었던 주택용 열요금은 10월 기준 89.88원으로 37.8% 뛰었다.

가전기업 파세코는 지난 10월 '바로온 카본매트'를 선보였다. 해당 제품은 최저 소비 전력으로 높은 에너지 효율을 지닌 것이 특징이다. 하루 8시간씩 한 달을 사용해도 전기 요금이 월 1천130원에 그친다.

특수 제작된 탄소섬유와 카본열선이 적용돼 전기매트의 단점으로 꼽히는 전자파 걱정이 없다. 또 온수매트 사용시 수반되는 물을 넣고 빼야 하는 번거로움도 없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신일전자는 고효율·저전력 난방제품을 사용 방식에 맞게 다각화했다.

우선 입식에 적합한 제품으로는 '에코 큐브 히터'가 있다. 에코 큐브 히터는 지난 2016년에 처음 출시된 제품으로 낮은 소비전력으로도 난방효과가 큰 것이 특징이다.

대다수 전기히터의 소비전력이 1천와트(W) 내외인 반면, 에코 큐브 히터의 소비전력은 350W(약 모드)~700W(강 모드)로 낮다. 신일전자는 오랜 연구 끝에 하이라이트 발열 방식을 탄생시켜 저전력 에너지로 높은 난방 효과를 구현했다.

신일전자 에코 큐브 히터 [사진=신일전자]
신일전자 에코 큐브 히터 [사진=신일전자]

타사 제품 대비 낮은 소비전력으로 호응도 얻고 있다. 지난달 롯데홈쇼핑 '최유라 쇼'에서 판매한 에코 큐브 히터는 주문금액 15억7천억원을 기록했다.

온돌에 익숙한 한국인을 위한 좌식용 제품 '프리미엄 카본 카페트 매트'도 있다. 이 제품은 절전형 기술을 적용해 전기세 부담이 적다. 전기요금 누진제가 적용되는 주택 특성상 가정마다 상이하지만 중형 사이즈의 매트를 한 달간 매일 8시간 사용할 경우 약 5천원의 전기 요금이 발생한다.

신일전자 프리미엄 카본 카페트 매트 [사진=신일전자]
신일전자 프리미엄 카본 카페트 매트 [사진=신일전자]

신일전자는 절전형 기술로 호응도 얻었다. 지난달 NS홈쇼핑에서 방송된 프리미엄 카본 카페트매트는 70분 만에 주문금액 2억2천만원을 기록했다.

급등한 난방비에 대체재인 전기매트 수요는 덩달아 늘었다. 올해(1월 1일~11월 28일) 신일전자의 전기매트 출고량은 전년 동기 대비 60% 늘었다.

쿠쿠홈시스 역시 자사 최초의 난방 가전을 '에너지 고효율'을 내세워 제작했다. 지난달 쿠쿠홈시스가 출시한 '쿠쿠 카본 히터'는 고효율 나노 카본 열선을 사용해 적은 에너지로도 온기를 느낄 수 있게 했다. 겨울철 장시간 사용하는 데 부담이 없는 것이 장점이다. 또 예열 단계 없이 3초 만에 발열돼 전력 소모를 줄였다.

쿠쿠홈시스 카본 히터 [사진=쿠쿠홈시스]
쿠쿠홈시스 카본 히터 [사진=쿠쿠홈시스]

쿠쿠 카본 히터는 이름에 나와있듯 순도 99.9% 이상의 카본 열선을 탑재한 제품이다. 쿠쿠홈시스에 따르면 카본 소재는 세라믹이나 할로겐에 비해 램프 수명이 길다. 복사열 방식으로 열전도 효율도 높아 같은 소비전력이라도 더욱 높은 난방 효과를 발생시킨다.

쿠쿠홈시스 관계자는 "앞으로 더 큰 폭으로 오를 것으로 전망되는 가스·전기 요금에 대비해 저전력·고효율 난방기기를 찾는 수요가 높아져 초절전 카본 히터를 출시하게 됐다"며 "비용 걱정 없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박영선 수습 기자(eune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겨울철 벌벌 떠는 난방비"…가전업계, '에너지 가성비' 난방제품 승부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