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LH ‘도시 정비와 미래도시 공간 재창조’ 협약


[아이뉴스24 변준성 기자] 경기도 성남시(시장 신상진)가 1일 오전 시청 2층 회의실에서 신상진 시장과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 정비와 미래도시 공간 재창조를 위한 기본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신상진 성남시장(오른쪽)이 1일 오전 성남시청에서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을 만나 성남시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의 협력을 당부하고 있다. [사진=성남시청]
신상진 성남시장(오른쪽)이 1일 오전 성남시청에서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을 만나 성남시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의 협력을 당부하고 있다. [사진=성남시청]

이와 함께 LH가 시행해 온 성남 분당, 고양 일산, 부천 중동, 안양 평촌, 군포 산본 등 1기 신도시 건설과 수정·중원 원도심 재개발·재건축 경험과 정보를 공유한다.

신상진 시장은 “LH와 협력해 분당 등 1기 신도시와 수정·중원 원도심의 균형발전을 이루는 도시재생 기반을 구축할 것”이라면서 “재건축·재개발 정책 모델을 제시해 도시공간 구조의 정립과 전환을 선도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성남=변준성 기자(tcnew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