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이종호 장관 "사이버위협 대응 기존 한계 뛰어넘어야"


제12회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개최

[아이뉴스24 김혜경 기자] "랜섬웨어 등 고도화되는 사이버위협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기존 한계를 뛰어넘는 기술과 제품 개발, 우수 인적자원 확보를 위한 산업계 협력과 발전이 중요하다."

24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제12회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기념식에서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김혜경 기자 ]
24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제12회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기념식에서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김혜경 기자 ]

24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제12회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기념식에서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이 같이 전했다.

이 장관은 "최근 발생한 데이터센터 화재는 디지털 인프라와 서비스 안전이 담보되지 않을 경우 국민뿐만 아니라 국가안보까지 위협한다는 사실을 보여줬다"면서 "재난대응체계를 원점에서 재검토하고 상시적인 점검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사이버 침해사고가 급증하면서 위협에 직면한 전 산업계와 정부는 긴밀하게 협력해야 한다"며 "산업계가 이 같은 위협에 대응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부연했다.

24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제12회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기념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김혜경 기자]
24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제12회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기념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김혜경 기자]

지난해 정보보호산업 매출액은 약 13조9천억원으로 전년 대비 13.4% 늘었고, 수출액은 약 2조1천억원으로 8.5% 증가했다. 비대면 서비스의 확산, 디지털 전환 가속화로 보안 제품‧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늘어난 점이 주효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정보보호산업 발전에 기여한 단체와 개인의 공로를 치하하기 위해 과기정통부 장관 명의의 정보보호 대상과 공로상, 유공 표창이 수여됐다.

올해 정보보호 공시 의무화가 첫 시행된 가운데 NHN과 현대중공업, 테크빌교육 3개사가 우수 공시 기업으로 선정됐다. NHN과 현대중공업은 의무 공시 기업, 테크빌교육은 자율 공시 기업이다.

2년 이상 연속 정보보호공시 이행 기업 49개사의 경우 정보보호 투자액이 연평균 26.2%, 전담인력이 연평균 32.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혜경 기자(hkmind9000@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이종호 장관 "사이버위협 대응 기존 한계 뛰어넘어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