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베셀, 국내 최초 정부인증 자율비행 UAM·전기 항공기 모델 발표


‘2022 K-UAM Confex’ 서 공개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베셀이 국내 최초 정부 인증K-UAM 기체로 개발 중인 OPPAV(자율비행 개인 항공기, Optionally Piloted Personal Air Vehicle)시제기와 100% 전기동력 항공기로 개발중인 KLA-100E모델을 공개했다.

베셀은 계열사인 베셀에어로스페이스가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열리는 ‘2022 K-UAM Confex’를 통해 OPPAV시제기와 글로벌 항공 인증업체 AEROMECH와 공동개발 중인 2인승 UAM 기체 AM-20 등을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베셀이 계열사를 통해 개발 중인 항공기를 10일 공개했다. 좌측은 개인형자율비행항공기(OPPAV: Optionally Piloted Personal Air Vehicle) 시제기이며 우측은 국내 최초 2인승 전기추진항공기 KLA-100E 이다.  [사진=베셀]
베셀이 계열사를 통해 개발 중인 항공기를 10일 공개했다. 좌측은 개인형자율비행항공기(OPPAV: Optionally Piloted Personal Air Vehicle) 시제기이며 우측은 국내 최초 2인승 전기추진항공기 KLA-100E 이다. [사진=베셀]

K-UAM Confex는 인천광역시가 주최하고 국토교통부, 외교부,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다. UAM(도심항공교통)과 미래항공을 주제로 베셀에어로스페이스, 에어버스 등과 ‘K-UAM 그랜드챌린지’ 참여업체들의 컨퍼런스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베셀에어로스페이스는 이번 행사를 통해 총 629억원 규모의 국책R&D과제인 UAM기체를 공개한다. 항공우주연구원을 주관사업자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개발 중인 OPPAV개발 과제에서 베셀에어로스페이스는 UAM 기체의 설계와 제작을 맡고 있다.

또 베셀에어로스페이스는 이번 행사에서 국내 유일의 초경량항공기 KLA-100를 기반으로 100% 전기동력 추진화에 성공한 ‘KLA-100E’ 모델을 공개했다. 또 글로벌 항공 인증업체 AEROMECH와 공동개발 진행 중인 2인승 UAM 기체의 컨셉도 최초 공개했다.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AEROMECH는 미국 FAA로부터 공식적으로 인증받은ODA(Organization Designation Authorization) 기관으로 앞서 6월 중순 베셀에어로스페이스와의 AAM·UAM Certification를 위한 파트너쉽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UAM 개발에 가장 큰 해결과제로 꼽히는 인증 문제와 관련해 본 기체는 美 FAA와 국내 인증을 동시 추진할 계획이다.

베셀 관계자는 “베셀에어로스페이스는 수직이착륙, 전기추진, 무인자율비행과 같은 미래항공 핵심분야에서 국내 최고의 풍부한 경험과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일반인들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베셀, 국내 최초 정부인증 자율비행 UAM·전기 항공기 모델 발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