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유니티, '유나이트 2022' 폐막…신 기능 대거 공개


디지털 휴먼 제작 위한 실시간 3D 기술 업데이트

존 리키텔로 유니티 CEO가 키노트 연설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유니티]
존 리키텔로 유니티 CEO가 키노트 연설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유니티]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유니티는 지난 1일 진행된 '유나이트 2022'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7일 발표했다.

유나이트(Unite)는 유니티의 최신 기술 및 프로젝트를 만나볼 수 있는 자리이자 유니티 및 업계 전문가와 통찰력을 공유할 수 있는 글로벌 대표 개발자 콘퍼런스다. 이번 유나이트 2022는 온라인뿐만 아니라 오스틴, 브라이튼, 코펜하겐, 몬트리올, 샌프란시스코 현지에서 오프라인으로도 진행됐다.

존 리키텔로 유니티 CEO를 비롯해 유니티 리더들이 연사로 나선 유나이트 2022 키노트 세션에서는 유니티 엔진의 다양한 기술과 워크플로를 소개하고 엔진 업데이트 및 새로운 서비스를 예고했다.

먼저 현장에서 소개된 유니티 점유율은 모바일, PC, 콘솔 등 전체 게임 중 유니티로 만든 게임이 50%를, 상위 1천개 모바일 게임 중 유니티 기반이 72%를 각각 차지해 게임 엔진 시장에서 유니티 엔진의 경쟁력을 입증했다. 또한 매출 상위 VR 게임 중 58%가 유니티로 제작됐다.

이어 유니티 엔진 업데이트 및 새로운 서비스에 대해서도 공개됐다. 유니티 2022.2 테크 스트림 출시를 앞두고 엔진 업그레이드를 통한 프로젝트 개발 생산성과 그래픽 향상을 지원할 것을 예고했다. 데이터 지향 기술 스택 기술 중 한 가지인 엔티티 컴포넌트 시스템 및 향상된 그래픽 경험을 선사할 다이렉트X 12(DirectX 12)도 도입될 예정이다.

생생한 캐릭터를 만드는 데 사용되는 유니티의 기술도 베일을 벗었다. 특히 유니티의 신규 데모 '에너미즈(Enemies)'와 '라이언(Lion)', 온마인드의 버추얼 휴먼 '나수아'를 통해 머리카락과 털 및 그래픽을 사실적으로 구현하기도 했다.

김인숙 유니티코리아 대표는 "유나이트 2022를 기념해 유니티 개발자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강연을 마련했으며 국내에서는 통역 서비스도 진행해 국내 개발자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수 있어 더욱 뜻깊었다"며 "이번 유나이트 2022를 통해 공개한 새로운 기술과 업데이트가 추후 개발자들의 개발 환경에서 더욱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유니티, '유나이트 2022' 폐막…신 기능 대거 공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