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골프 이소영·U-18 女핸드볼 대표팀, 8월 MBN 여성스포츠 MVP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골퍼 이소영(롯데골프단)과 18세 이하 핸드볼 여자청소년대표팀이 2022 MBN 여성스포츠대상 8월 최우수선수상(MVP)을 공동 수상했다.

이소영과 여자청소년핸드볼대표팀은 지난 5일 서울시 중구에 있는 매경미디어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 참석해 상금과 상패를 받았다.

이소영은 지난달(8월) 경기도 포천에 있는 대유몽베르 컨트리 클럽에서 열린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에서 우승했다. 그는 2년 3개월 만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개인 통산 6승을 달성했다.

MBN 여성스포츠 2022년 8월 수상자로 골프 이소영과 여자청소년핸드볼대표팀이 선정됐다. [사진=MBN]
MBN 여성스포츠 2022년 8월 수상자로 골프 이소영과 여자청소년핸드볼대표팀이 선정됐다. [사진=MBN]

이소영은 당시 박현경(한국토지신탁)과 두 차례에 연장 승부 끝에 우승을 확정했다.

18세 이하 여자핸드볼 대표팀도 8월 빛나는 성과를 냈다. 대표팀은 북마케도니아에서 열린 세계여자핸드볼청소년선수권대회에서 정상에 올랐다.

대표팀은 세계선수권에서 8전 전승으로 비유럽 팀 사상 처음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핸드볼 본고장 유럽 국가를 상대로 승승장구하는 경기력이 눈부셨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소영은 "MBN 오픈 우승에 이어 이런 큰 상까지 받게 돼서 영광"이라며 "MBN에서 받은 좋은 기운으로 올 시즌 남은 메이저 대회에서도 우승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여자핸드볼청소년대표팀 선수단 대표로 시상식에 참석한 김진순 감독은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기분이 정말 좋다"며 "앞으로 제 자리에서 더 연구하고 노력해서 더 큰 무대에서 좋은 모습 보이는 지도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대표팀 주장 김민서도 "시상식에 불러줘 감사하다"며 "앞으로 한국 핸드볼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MBN 여성스포츠대상 심사위원단은 "무더위 속 피 말리는 연장 승부 속에서도 집중력을 잃지 않았던 이소영의 근성과 한국을 넘어 아시아 핸드볼 새 역사를 쓴 18세 이하 여자핸드볼 대표팀에 높은 점수를 줬다"고 MVP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MBN 여성스포츠대상은 여성 스포츠 활성화와 국내 여성 스포츠인들을 격려하기 위해 지난 2012년 제정됐다. 매월 국내 여성 스포츠를 빛낸 선수들을 월간 MVP로 선정해 시상한다.

1년 동안 한국 여성 스포츠의 위상을 높이는데 이바지한 선수들과 함께 12월 연말 종합 시상식을 통해 대상 수상자를 선정한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골프 이소영·U-18 女핸드볼 대표팀, 8월 MBN 여성스포츠 MVP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