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티몬, 콘텐츠 커머스 강화…'D20·팔콘이엔엠'과 MOU


티몬에서 판매하는 상품 중국 더우인에서도 판매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티몬이 중국 역직구 판매 서비스를 강화하며 K-브랜드의 해외시장 판로 확대에 나선다.

8일 서울 명동 D20한중라이브커머스센터에서 장윤석 티몬 대표와 D20(디이공) 김태희 대표, 팔콘이엔엠 정재윤 대표 등이 모여 'K-상품 중국 역직구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팔콘이엔엠 정재윤 대표, 장윤석 티몬 대표, D20(디이공) 김태희 대표가 'K-상품 중국 역직구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티몬]
(왼쪽부터) 팔콘이엔엠 정재윤 대표, 장윤석 티몬 대표, D20(디이공) 김태희 대표가 'K-상품 중국 역직구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티몬]

이날 3사는 ▲국내 유망 브랜드·상품의 중국 라이브커머스 시장 진출과 ▲역직구 상품의 오프라인 매장 운영 등 K-브랜드의 글로벌 유통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데 뜻을 모았다.

먼저 티몬에서 판매 중인 상품을 라이브커머스 기능을 갖춘 중국 최대의 숏폼 동영상 플랫폼 더우인(Douyin, 중국 틱톡)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국내 활동 중인 왕홍(중국 인플루언서) 네트워크를 보유한 D20이 티몬과 함께 상품을 실시간 방송으로 판매하고, 팔콘이엔엠이 콘텐츠 제작과 역직구 사업의 판매와 운영 지원을 담당해 중국 플랫폼 내의 티몬 공식몰을 통해 판매하는 형태다.

라이브커머스를 통한 중국의 판로를 개척하고 싶은 티몬의 파트너들은 중국 플랫폼 입점, 마케팅 및 물류 준비 등의 복잡한 절차 없이 사업성을 초기 테스트해볼 수 있다. 주요 상품으로는 중국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뷰티, 가공식품, 의류 등이 꼽힌다.

D20이 보유한 왕홍 네트워크는 국내에서 활동하는 중국 인플루언서를 활용한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 중국 현지 왕홍의 경우 물리적인 소통이 어려워 브랜드사, 제품에 대한 교육이 대면으로 진행하는 것에 비해 원활치 못하고, 라이브 방송 특성에 맞춰 시의성 있는 대응도 쉽지 않기 때문이다.

D20은 서울 명동 중심에 D20한중라이브커머스센터를 열고 중국 라이브커머스를 위한 자체 스튜디오도 구축했다. 국내 왕홍 네트워크와 라방 스튜디오를 활용해 브랜드사가 중국에 진출하지 않고도 수월하게 역직구 판매가 가능하다. 또한, 중국 온라인 시장에 내놓은 역직구 상품을 전시·판매하는 오프라인 공간도 명동에 마련할 계획이다.

티몬 장윤석 대표는 "티몬과 함께하는 파트너사를 비롯해 티몬의 브랜드풀필먼트로 발굴·성장한 유망 브랜드도 국내뿐 아니라 해외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게 도와주는 것이 플랫폼으로서 티몬이 지향하는 역할"이라며 "3사의 인프라와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K-브랜드가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기회를 다각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티몬, 콘텐츠 커머스 강화…'D20·팔콘이엔엠'과 MOU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