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미래에셋자산운용, 글로벌PE&VC 펀드 출시


전세계 비상장 혁신성장기업 주요 자본 원천 투자

[아이뉴스24 고정삼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전세계 비상장 혁신성장기업의 중요 자본 원천에 투자하는 '미래에셋글로벌PE&VC증권투자신탁(주식)'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미래에셋글로벌PE&VC펀드는 글로벌 PE(사모펀드)와 VC(벤처투자), IPO(기업공개)에 주목해 집중 투자하는 상품이다. 해당 펀드는 글로벌 증시에 상장된 PE·VC 관련 증권(상장 PE·VC 운용사 주식과 투자지주사 등)과 SPAC(기업인수목적회사) 등을 주요 투자대상으로 한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이 '미래에셋글로벌PE&VC증권투자신탁(주식)'을 출시했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이 '미래에셋글로벌PE&VC증권투자신탁(주식)'을 출시했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PE, VC, IPO는 전세계 자본시장에서 비상장 혁신성장기업의 주요 초기 자본으로, 기업 성장 시 우수한 투자 성과를 기대할 수 있어 관련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하지만 PE, VC는 투자기간이 통상 7~10년으로 매우 길고 투자기간 내 환매가 불가하다. 또 해외 IPO 시장은 개인 청약이 불가해 그동안 전문 기관투자자만의 전유물로 여겨졌다. 미래에셋은 이번 상품 출시를 통해 개인투자자도 손쉽게 글로벌 PE, VC, IPO 투자가 가능하도록 접근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미래에셋글로벌PE&VC 펀드는 PE∙VC∙SPAC 3개 전략으로 구분해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PE 전략은 포트폴리오 기본 전략으로 30~60% 비중을 차지하며 VC 전략과 SPAC 전략 비중은 10~30% 수준으로 초과수익과 안정성 확보를 동시에 추구한다. 포트폴리오 편입종목은 30개 내외이며, 단일 종목 최대 편입비율은 10%다. 편입종목은 기본적인 안정성이 확보될 수 있도록 정량 스크리닝을 거친 후 성장과 혁신을 주도하는 대체 자본시장에만 선별적으로 투자할 수 있는 종목을 선별, 우수한 투자역량을 보유한 주식에 투자한다.

류경식 미래에셋자산운용 WM연금마케팅부문대표 전무는 "시장 변동성이 확대돼 투자가 쉽지 않은 환경이지만,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장기투자 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는 새로운 투자전략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상품화하고 있다"며 "미래에셋글로벌PE&VC펀드가 투자영역을 넓히는 데 일조할 수 있는 상품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래에셋글로벌PE&VC펀드는 미래에셋증권, 우리은행, 유안타증권, 키움증권에서 가입할 수 있다.

/고정삼 기자(jsk@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미래에셋자산운용, 글로벌PE&VC 펀드 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