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창수 전경련 회장, 홍대 거리에서 농촌 바캉스 전도사 됐다


전경련, 농촌경제 활력 제고·지역 균형발전 지원 도모 캠페인 진행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은 농촌경제의 활력 제고를 위해 홍대 거리로 나섰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18일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이성희 농협중앙회 회장, 홍문표 국민의힘 의원, 윤재갑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 각계 인사들과 함께 홍대 걷고 싶은 거리 광장무대에서 MZ세대 청년들을 대상으로 농촌 여행과 우리 농산물을 알리는 거리 캠페인을 펼쳤다.

전경련은 이번 캠페인에서 SNS를 많이 사용하는 MZ세대를 대상으로 '사진 맛집'으로서 농촌의 매력을 알리는 체험형 포토존을 기획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 [사진=전경련]
허창수 전경련 회장 [사진=전경련]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은 "올여름 젊은 세대들이 농촌여행을 통해 변화하는 농촌, 생동감 있는 농촌을 느끼고 우리 농업의 새로운 가능성을 발견하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리 농촌이 일손 부족과 관광객 감소 등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었다"며 "오늘 행사를 통해 MZ세대들의 발걸음이 농촌으로 향하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joynews climb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