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박윤규 2차관 "디지털 인재양성 위해 민·관 협력 강화"


삼성, LG, 네이버, 카카오, KT, SKT 등 참석 간담회 7일 개최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박윤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은 7일 '디지털 인재양성을 위한 민·관 협력 활성화'를 주제로 '제3차 디지털 국정과제 연속 현장 간담회’를 진행했다.

박윤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 [사진=정소희 기자]
박윤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 [사진=정소희 기자]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삼성, LG, 네이버, 카카오, KT, SKT 등 주요 기업 관계자와 민간 교육기관인 멀티캠퍼스, 팀 스파르타 등이 참석했다. 학계를 대표해선 이성환 AI대학원협의회장, 이상환 국민대 SW중심대학 책임교수, 김한일 한국컴퓨터교육학회장 등이 참여했다.

우선, 과기정통부가 준비 중인 '디지털 혁신인재 양성 방안'의 4대 추진방향과 12대 세부 과제 주요 내용을 소개하며, 추가 정책 방향과 제도 개선사항 등을 논의했다.

과기정통부는 "기업과 함께 신속하게 디지털 인재 공급을 확대하기 위한 민·관 협력형 교육과정 신설을 비롯, 기업 자체 교육과정 확산을 위한 협력방안 마련과 '디지털 인재 얼라이언스' 발족 등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자기주도 학습 기반 혁신 교육기관인 '이노베이션 아카데미'와 집중 멘토링을 통해 SW명장을 양성하는 'SW마에스트로' 등 우수 비정규 교육과정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대학을 첨단·디지털 산업 인재양성 전진기지로 재편하기 위해 AI반도체 등 5대 디지털 신기술 분야의 대학원을 신설·확대한다. 또 4대 과기원에 계약학과 신설, 학·석 통합과정 등 패스트 트랙을 도입하는 한편, 산업계 전문가 교원 유입 확대 등에 대한 정책방안도 소개했다.

역량있는 인재의 조기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올 하반기 '정보과학(SW·AI) 영재교육 종합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디지털 역량 검증 - 성장 지원 - 경력 활용'으로 이어지는 재능 사다리 구축을 위한 지원도 본격 추진한다.

SW전공자 뿐 아니라 비 전공자도 SW역량을 측정할 수 있도록 SW역량검정(TOPCIT) 모델을 개편하고, 실기 평가 중심으로 고도화하는 한편, '재능 사다리 프로젝트'를 추진해 최고 수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날 참석 기업들은 디지털 인재양성을 위해 그간 기업에서 추진해온 현황과 앞으로의 인재양성 투자 확대 및 교육 과정 신설 등 로드맵을 제시했다.

구체적으로 ▲기업 자체 디지털 교육 과정 신설·확대 ▲주요대학과 협력한 계약학과 확대 ▲AI자격 인증제 브랜드 도입 ▲반도체 커리큘럼 개발 및 대학 제공 계획 등을 밝히며, 교육과정 운영에 대한 애로와 현장의 목소리를 전달했다.

특히, 참석자들은 '디지털 인재 얼라이언스' 구축이 실질적인 협력체계가 될 수 있도록 인재양성에 선도적으로 나서는 기업에 대한 인센티브 마련 등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이에 과기정통부 측은 "디지털 인재양성에 선도적으로 나서는 기업들을 '디지털 리더스 클럽'으로 위촉해 인센티브를 우선 제공할 수 있도록 하반기 중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정부·기업의 교육과정을 통해 배출된 우수 교육생을 우선 채용할 수 있도록 공동 잡페어를 개최하고, 디지털 배지를 기업 채용 시에도 활용하는 등 실질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박윤규 제 2차관은 "민간의 선도적인 노력이 확산되는 지금이 민·관 협력 인재양성의 최적기"라며 "오늘 소개한 디지털 혁신인재 양성방안을 토대로 이달 말 교육부, 과기정통부 등 관계부처 합동의 '디지털 인재양성 종합방안'을 발표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수한 인재가 시장에 배출되기까지 오랜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인재양성 뿐 아니라 인재유치와 유지 등 전 주기적 지원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민·관 협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면서, "건의해주신 정책 과제와 제도 개선 사항들은 관계부처 검토와 협력을 통해 종합방안에 충실히 담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박윤규 2차관 "디지털 인재양성 위해 민·관 협력 강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