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신두정지구' 내 새 아파트 입주·분양 '러시'


반도건설, '유보라 천안 두정역' 이달 말 분양 예정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천안 신두정지구 일대에 새 아파트 입주와 분양이 이어지면서 새로운 주거타운으로 변모하고 있다.

1호선 두정역을 중심으로 동쪽에 있는 신두정지구는 과거 공업지역이었으나, 지난 2008년 일반공업지역에서 제2종 일반주거지역으로 토지이용계획이 변경되면서 약 94만㎡ 규모, 7천500여 가구 규모의 주거타운으로 개발이 진행 중이다.

7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이곳에는 e편한세상 두정3차·4차와 힐스테이트 천안신부 등 브랜드 아파트가 속속 들어서면서 교통, 교육, 문화 등 생활 인프라가 마련된 신흥 주거타운을 형성 중이다. 가장 최근에는 '천안 두정 포레나' 1천67세대가 지난 3월부터 입주를 시작했다.

유보라 천안 두정역 투시도. [사진=반도건설]

인근 정비사업도 속도를 내고 있다. 반도건설은 '우성사료 공장용지'와 '천안모터스' 부지에 556가구 규모의 '유보라 천안 두정역'을 이달 말 선보일 예정이다.

전 가구 수요자가 선호하는 전용면적 84㎡ 단일평형으로 조성된다. 또한, 단지는 오는 8월 북부 출입구 개통(2번 출구)을 앞둔 두정역 초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천안에서는 반도건설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유보라 아파트로 전 세대 4베이, 알파룸, 단지 내 학습관 등 유보라 특화설계로 선보일 예정이다.

롯데건설도 두정동 일원 '천안 롯데캐슬 더 두정'을 올 하반기 선보인다. 지하 2층~지상 29층, 6개 동, 전용 59~119㎡ 584세대 규모다. 두정동과 신부동 생활권을 도보로 누릴 수 있는 더블 생활권으로 천안지역 내 첫 롯데캐슬로 공급된다.

포스코건설은 천안 동남구 신부동 일원 옛 공업단지 부지에 약 900여 세대 규모 '더샵' 브랜드를 아파트를 하반기 분양할 예정이다. 옛 현대정유 자리에 힐스테이트 두정(997세대)과 양우내안에(사업승인 진행) 등도 공급을 앞두고 있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