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결원, 모든 주택청약에 'YESKEY 금융인증서' 적용


전국 공공 분양·임대주택까지 YESKEY 하나로

[아이뉴스24 이재용 기자] 금융결제원은 전국 모든 주택청약센터에서 금융인증서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24일 밝혔다.

YESKEY 금융인증서로 신청하는 주택청약 종류. [사진=금융결제원]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를 마지막으로 모든 주택청약센터에 예스키(YESKEY) 금융인증서 적용을 완료했다. YESKEY 금융인증서는 실지명의가 확인된 인증서로 청약신청자를 명확하게 인증할 수 있어 모든 종류의 주택청약 신청 시 사용이 가능하다.

앞으로는 민간 분양·임대주택뿐만 아니라 전 지역 사전청약, 신혼희망타운, 공공임대주택, 행복주택, 무순위청약 등 공공 분양·임대주택까지 YESKEY 금융인증서로 청약신청을 할 수 있다.

청약신청자가 일시에 몰리는 인기청약에서도 국민들이 YESKEY 금융인증서를 이용한다면 불편 없이 빠르고 간편하게 청약신청이 가능하다고 금결원은 설명했다.

금결원 관계자는 "YESKEY 금융인증서는 신뢰성, 보안성, 편의성을 모두 갖춘 완성도 높은 인증수단으로 공공, 금융, 증권, 마이데이터, 핀테크 등 각종 분야에서 빠르게 도입하고 있다"며 "국민들이 더 많은 곳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더욱 속도감 있게 이용처를 지속 확대할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재용 기자(j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