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D, 사물인터넷 장비용 프로세서 '라이젠 임베디드 R2000' 공개


전작보다 2배 증가한 코어 탑재…CPU 성능 1.8배 높여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AMD가 성능과 전력효율을 향상한 사물인터넷(IoT) 장비용 프로세서를 내놨다.

AMD는 산업용 장비, IoT 장비에 초점을 맞춘 시스템온칩(SoC) 프로세서 '라이젠 임베디드 R2000 '시리즈를 공개했다고 22일 밝혔다.

신제품은 이전 세대 대비 두 배 증가한 코어를 탑재하고 있으며,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

라이젠 임베디드 R2000 [사진=AMD]

새로운 R2514 모델은 동급 R1000 시리즈 프로세서보다 최대 81% 더 높은 중앙처리장치(CPU) ·그래픽 성능을 지원한다는 게 AMD 측 설명이다.

또 '젠+(Zen+)' 코어 아키텍처와 AMD 라데온 그래픽 기반의 최적화된 와트당 성능 효율,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을 구현한다. 라이젠 임베디드 R2000 프로세서는 4K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최대 4개까지 개별 구동할 수 있다.

라즈니쉬 가우르 AMD 부사장은 "임베디드 R2000 시리즈는 시스템 개발자들이 더 높은 성능과 최적화된 전력 효율성, 그래픽 성능을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