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2일) 무더위 속 내륙 소나기…내일 전국 장맛비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수요일인 22일 전국이 가끔 구름 많다가 밤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이날 기성청에 따르면 내륙을 중심으로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일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일부 경북내륙은 35도 이상) 올라 매우 무덥다. 그 밖의 지역도 일최고체감온도가 31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예상된다.

22일 전국이 가끔 구름 많다가 밤부터 차차 흐려지고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사진=기상청 ]

오후에는 강원산지, 전라동부내륙, 경북권남부내륙, 경남서부내륙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강원산지, 전라동부내륙, 경북권남부내륙, 경남서부내륙 5~50mm이다.

다음날(23일) 전국이 본격적으로 장마 영향에 들면서 제주도는 새벽부터 그 밖의 전국은 오전부터 많은 비가 내리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아침까지 서해안과 제주도해안에는 바다 안개가 유입돼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강원동해안과 그 밖의 내륙에서도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