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중앙은행 "7월 기준금리 0.25%P 인상"…11년만에 처음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유로존 통합중앙은행인 유럽중앙은행(ECB)이 7월 핵심 기준금리인 레피금리를 인상하고 이어 9월에도 추가 인상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ECB가 기준금리를 인상하는 것은 11년만에 처음이다.

유럽중앙은행(ECB)

9일(현지시간) ECB는 7월 통화정책회의에서 기준금리를 0.25%P 인상하고, 9월에 재차 인상하되 인상 규모는 중기 물가상승률 전망치에 따라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ECB는 인플레가 "중대한 도전"이 되었으며 "물가상승률이 중기적으로 목표치인 2%로 복귀하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ECB 25인 이사회는 이어 내달부터 통화 팽창의 경기부양 프로그램인 채권 매입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유로존 19개 국의 5월 인플레는 8.1%로 최고치를 기록했다.

ECB는 유로존의 올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당초 3.7%에서 2.8%로 낮췄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