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지선]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당선자 "달서 시대 활짝 열 것"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광역신청사와 서대구 역사의 개통으로 열려지는 대구의 서부권시대를 착실히 대비하겠다"

6.1지방선거 이태훈 대구광역시 달서구청 당선자는 2일 "구민 여러분들의 아낌없는 성원에 힘입어 민선 8기 달서구청장직의 엄중한 소명을 맡게됐다"면서 이같이 당선소감을 피력했다.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당선자. [사진=달서구청]

이태훈 당선자는 이날 당선소감문을 통해 "지난 날 구민들의 합심된 열정으로 이룬 대구시신청사 유치라는 가슴 벅찬 기억을 간직하며 코로나의 아픔을 이기며 함껏 달려 왔다"면서 "기후변화, 디지털 산업혁명이 폭풍으로 다가오고 또한 대구도시구조가 새로운 변혁기를 맞이하는 이때, 달서의 힘찬 도약을 함께 그리게 됨을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제 달서구는 그 규모에 상응하는 위상을 주도하며 더욱 살기 좋은 삶터를 향해 줄기차게 달음질해야 할 때"라며 "도시뉴딜사업과 생활 사회간접자본(SOC)사업 확대를 통해 도시의 공간구조혁신을 촉진하고 일자리확충은 물론 문화와 예술의 향기를 더욱 높여가겠다"고 약속했다.

이 당선자는 또 "현장을 누비는 소통과 참여행정 강화와 활기 넘치는 젊은 도시 달서 구현을 위해 1천300여 공무원은 더욱 열정적으로 구민 곁에 있을 것"이라며 "미래는 꿈꾸는 자의 것. 확연히 살기 좋은 달서 시대를 대망하며 구민모두가 함께 꿈을 꾸며 실현해 가자"고 역설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