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부산시장 후보, 장준용 동래구청장 후보와 합동유세


“부산 발전 위해 박형준·국민의힘 후보 지지해달라”

[아이뉴스24 박성현 기자]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광역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박형준 후보가 지난 24일 오후 부산광역시 동래구 메가마트 후문에서 장준용 동래구청장 후보와 함께 합동유세를 갖고 지지를 호소했다고 25일 밝혔다.

박형준 후보는 “우리 동래구는 현대사회 굴곡을 거쳐온 부산 정치1번지”라며 “동래구민의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며 구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박 후보는 “부산의 미래를 생각하고 대한민국의 앞날을 위해 저와 장준용 후보, 국민의힘 후보에게 압도적인 지지를 부탁한다”면서 “부산 발전을 위해 국민의힘 후보를 지지해달라”고 말했다.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광역시장 후보(왼쪽 세 번째)와 장준용 부산 동래구청장 후보(왼쪽 두 번째)가 함께 지난 24일 오후 부산광역시 동래구 메가마트 후문에서 합동유세를 하며 선거필승을 다지고 있다. [사진=박형준 후보 선거캠프]

박 후보는 “동래구를 시민들이 살기 좋은 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문화콘텐츠가 동네 곳곳에 자리해 문화적으로 매력적인 도시로 만들 것”이라며 “지난 1년을 4년같이 일해서 침례병원 공공병원화, 황령산 스노우캐슬 정상화, 다대소각장 부지개발 등 12개 장기표류 과제의 해결 실마리를 찾았다”며 부산과 동래구의 발전을 위한 리더십을 강조했다.

박 후보는 글로벌 허브시티 부산을 통한 지역균형발전의 필요성을 설명하며 “지지부지하던 2030부산엑스포를 국가 과제로 만들었고, 윤석열 대통령과 힘을 합쳐 엑스포를 성공적으로 유치할 것”이라면서 “윤석열 정부의 확실한 지지를 받을 수 있는 저에게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왼쪽부터) 장준용 국민의힘 부산광역시 동래구청장 후보와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가 24일 오후 부산광역시 동래구 메가마트 후문에서 합동유세 중 기호 2번을 지지해달라며 손으로 ‘숫자 2’를 그려보고 있다. [사진=박형준 후보 선거캠프]

박 후보는 “모든 부산 사람이 안착하고 외지 사람들에게 개방적인 도시, 외국인을 차별하지 않는 이것이 부산의 정신”이라며 “더 살기 좋은 동래, 내가 다시 태어나도 살고 싶은 부산과 동래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부산=박성현 기자(psh092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