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클로이 로봇 앞세워 의료 시장 공략 박차


검진센터·종합병원 등 다양한 의료기관 내 LG 클로이 로봇 공급 지속 확대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LG전자가 'LG 클로이' 로봇을 의료기관에 잇달아 공급하며 의료 서비스 분야 로봇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LG전자는 서울 여의도에 있는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에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공급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 강동성심병원과 양산부산대학교병원 등에서는 LG 클로이 서브봇을, 용인 소재 병원에는 LG 클로이 UV-C봇을 각각 공급하며 비대면 의료 서비스에 최적화된 로봇 솔루션 고객 경험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직원이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활용해 건강검진 안내를 받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LG전자 ]

앞서 지난 2020년에는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외래에 LG 클로이 서브봇 공급을 시작으로 이원의료재단, 국립암센터, 다수의 개인병원 등 여러 의료기관에 LG 클로이 로봇을 지속 공급해 왔다.

LG전자는 ▲환자와 방문객을 위한 시설 위치 안내 ▲의료 물품 배송 등 의료진 보조 ▲비대면 방역을 통한 위생 관리 등 LG만의 고도화된 로봇 솔루션을 통해 고객에게 차세대 의료 서비스의 일환인 로봇 의료 서비스의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

'LG 클로이 가이드봇'은 터치스크린 화면과 음성 안내를 통해 환자와 보호자들에게 병원 내 시설과 이용 정보를 알기 쉽게 알려준다. 또 외국인 방문객을 위해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다국어 안내도 제공한다.

'LG 클로이 서브봇'은 자율 주행 및 장애물 회피기술을 기반으로 혈액 검체나 의약품 등을 목적지로 안전하게 배송한다. 병원 내 승강기를 스스로 탑승하거나 자동문을 통과해 이동할 수 있어 빠르고 정확한 이동이 가능하다.

최근 새롭게 출시한 'LG 클로이 UV-C봇'은 병실, 검사실 등 수시로 방역이 필요한 공간 내 비대면 방역 작업에 최적화됐다. 자율주행 기술을 기반으로 환자가 퇴원한 병실과 검사실 등의 벽을 따라 이동하며 몸체 좌우 측면에 탑재된 UV-C(Ultraviolet-C) 램프로 각종 유해 세균을 제거한다.

노규찬 LG전자 로봇사업담당 상무는 "내재화된 핵심 로봇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LG만의 차별화된 로봇 서비스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일상에 도움이 되는 로봇 경험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