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미니스탁' 해외주식 온주 실시간 거래 서비스 제공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한국금융지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이 모바일 해외주식투자 플랫폼 ‘미니스탁(ministock)’에서 온주(1주) 단위 해외주식 실시간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미니스탁은 미국 증시에 상장한 우량 주식, ETF, 리츠 등 1천여개 종목을 1주 미만 소수점 단위로 나눠 투자할 수 있는 서비스다. 투자자는 최소 천원부터 소액 투자할 수 있는데다 초보자도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직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갖고 있어 해외주식 투자에 처음 나서는 젊은 세대에서 인기다.

이번 서비스는 미국 정규장과 프리마켓, 애프터마켓에서 온주 단위 해외주식을 실시간 시세대로 매매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했다. 소수점 주식도 차곡차곡 모아 1주 이상이 되면 일반 주식으로 전환해 실시간 거래할 수 있다.

한국투자증권이 모바일 해외주식투자 플랫폼 ‘미니스탁(ministock)’에서 온주(1주) 단위 해외주식 실시간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은 이 밖에도 고객 의견을 적극 반영해 거래·이용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 투자자는 주식 계좌에 보유하고 있는 원화와 달러 뿐만 아니라 배당금으로 받은 달러까지 별도 환전 없이 주식 매매 자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보유 종목의 실시간 시세, 등락률 상위종목 실시간 추이 등 유용한 투자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홈 화면도 개편했다.

아울러 6월 30일까지 미니스탁 신규 고객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미니스탁 가입·계좌 개설시 이벤트 조건을 충족하면 거래 수수료를 두 달간 면제해준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미니스탁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