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유안타증권, '투자권유대행인 리오프닝 2022 세미나' 개최


[아이뉴스24 고정삼 기자] 유안타증권은 예비 투자권유대행인을 대상으로 '유안타증권 투자권유대행인 리오프닝(Reopening) 2022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유안타증권의 다양한 투자권유대행인 지원 제도 소개와 투자권유대행인의 소득 증대 전략을 주제로 총 4회(오는 3·4·10·11일 오후 2시) 걸쳐 을지로 본사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유안타증권은 예비 투자권유대행인을 대상으로 '유안타증권 투자권유대행인 리오프닝(Reopening) 2022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사진=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은 예비 투자권유대행인을 대상으로 '유안타증권 투자권유대행인 리오프닝(Reopening) 2022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사진=유안타증권]

투자권유대행인은 전문자격시험에 합격한 이후 금융투자회사와 계약을 맺어 해당 회사의 계좌개설이나 금융투자상품 등을 권유해 수익의 일정부분을 급여로 지급받는 자산관리인이다.

유안타증권은 작년 4월 지점 연계 없이 비대면·온라인 방식으로만 고객을 유치하는 'Direct 투자권유대행인 제도'를 업계 선제적으로 실시해 80~90%의 높은 온라인 성과보수율을 지급하고 있다. 또 투자권유대행인 제도를 일반과 다이렉트로 이원화해 운영하면서 투자권유대행인 신규 유치와 양성에 힘쓰고 있다.

신규 투자권유대행인을 대상으로는 계약 지원금 지급과 자격증 취득을 위한 온라인 교육을 지원하고 있으며, 계약 이후에는 프로모션, 해외연수, 어워즈 행사 등 다양한 포상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고객이 투자권유대행인 코드 입력 절차 없이 비대면 웹(Web)으로 간편하게 계좌개설을 할 수 있도록 소속 투자권유대행인 전용 비대면 웹 계좌 개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세미나에 참석한 전원에게 스타벅스 커피 교환권을 지급하고, 세미나 참석 이후 유안타증권과 계약을 체결한 투자권유대행인에게는 메가박스 영화패키지 2매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이번 세미나는 사전 참가 신청자에 한해 참여할 수 있으며, 각 세미나 하루 전까지 신청할 수 있다.

최현재 유안타증권 투자컨설팅본부장은 "유안타증권은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연간 100시간에 달하는 오프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등 소속 투자권유대행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과 지원 활동을 해오고 있다"며 "이번 리오프닝 세미나를 시작으로 향후 본격적인 교육 콘텐츠 제공을 통해 소속 투자권유대행인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정삼 기자(jsk@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유안타증권, '투자권유대행인 리오프닝 2022 세미나' 개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